본문

뉴스 > 사회

"하이트진로는 요구안 받아들여라" 조합원 5명 투신...7분 만에 구조

국제뉴스 | 2022.08.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화물연대의 단체농성으로 하이트진로 강원홍천공장의 맥주 출고가 3일째 차질을 빚고 있다 /ytn 뉴스 캡쳐화물연대의 단체농성으로 하이트진로 강원홍천공장의 맥주 출고가 3일째 차질을 빚고 있다 /ytn 뉴스 캡쳐

화물연대의 단체농성으로 하이트진로 강원홍천공장의 맥주 출고가 3일째 차질을 빚고 있는 가운데 화물연대 조합원 일부가 교량 아래로 뛰어내리는 사고가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56분께 조합원 5명이 하이트교 아래로 뛰어내렸다.


해산요구에 저항하면서 뛰어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119수상구조대는 7분 만인 11시3분께 5명을 모두 구조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는 지난 2일부터 강원홍천공장에서 노조원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출입도로를 차단하고 시위를 진행하고 있다.


화물연대 관계자는 "하이트진로에서 우리의 요구안을 받아들여야 시위를 멈출 수 있다"며 "인명·재산피해 등 불상사가 일어나지 않도록 경찰의 현명한 판단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8월 18일 [목]

[출석부]
파리바게뜨 상품권(5,000원)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상품권(5,000원) 파리바게뜨 상품권(5,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