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코로나 확진자 격리의무 7일 4주 연장...대면면회는 확대

국제뉴스 | 2022.06.1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코로나19 방역, 예방접종 (국제뉴스DB)코로나19 방역, 예방접종 (국제뉴스DB)

정부가 코로나 확진자 '격리의무 7일'을 4주 연장하기로 했다.


또 요양병원과 시설 입소자의 대면면회를 예방 접종 여부와 무관하게 허용키로 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지난 1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회의를 주재하고 이같은 결정사항을 발표했다.


한 총리는 "지난 5월20일 중대본에서 4주간 방역상황을 평가해 확진자 격리의무를 조정하기로 한 바 있어, 이후 정부는 전문가TF와 감염병 위기관리전문위원회 등을 통해 격리의무 해제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고 경과를 전했다.


이어 "이에 따라 정부는 현재의 7일 격리의무를 유지하고자 한다"며 "앞으로 전문가들과 함께 4주 단위로 상황을 재평가할 예정이며, 그 이전이라도 방역 지표가 기준을 충족하면 확진자 격리의무 조정 여부를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부는 대신 요양병원과 시설 입소자들의 면회와 외박 등 일상회복 폭은 넓히기로 했다.


한 총리는 "요양병원과 시설 입소자의 4차 접종률이 80%를 넘어섰고 가족을 자주 만날 수 없는 안타까운 마음을 고려해 확진 이력자와 4월30일 이후 예방접종 완료자에 한해서만 가능하던 대면면회를 접종여부와 무관하게 허용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4차 접종을 완료한 어르신들에 대해서는 현재 금지돼 있는 입소자의 외박과 외출도 가능하도록 하겠다"라고 했다.


다만 면회전 사전예약과 면회객의 PCR 또는 신속항원 검사는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4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28일 [화]

[출석부]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