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신한베트남은행, 디지털사업 전담 조직 신설

한국스포츠경제 | 2022.05.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신한은행은 지난 17일 호치민에서 신한베트남은행 리테일 사업부문의 디지털 성장 전략 추진을 위한 '퓨처 뱅크 그룹(Future Bank Group)' 출범 선포식을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신한은행 제공신한은행은 지난 17일 호치민에서 신한베트남은행 리테일 사업부문의 디지털 성장 전략 추진을 위한 '퓨처 뱅크 그룹(Future Bank Group)' 출범 선포식을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신한은행 제공

[한스경제=이성노 기자] 신한은행 베트남 법인이 디지털 금융 생태계 조성을 위해 디지털사업 전담 조직을 신설했다.


신한은행은 지난 17일 호치민에서 신한베트남은행 리테일 사업부문의 디지털 성장 전략 추진을 위한 '퓨처 뱅크 그룹(Future Bank Group)' 출범 선포식을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퓨처 뱅크 그룹은 '은행 내 은행(Bank In Bank·B.I.B)' 형태의 독립 조직으로 설립돼 독자적인 권한을 부여 받았다. 디지털전략본부, B.I.B사업단, ICT본부 등으로 구성해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 금융에 신속하게 대응해 내부 디지털 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다.


신한베트남은행은 이를 통해 기존 43개의 오프라인 영업점 채널과 더불어 디지털을 활용한 리테일 사업 부문 강화로 베트남 현지에서 디지털 뱅크로서의 위상을 강화한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진옥동 신한은행장은 "금융산업이 거센 변화의 물결에 직면해 있는 현재, 금번 'B.I.B' 출범 선포식은 디지털 변화와 혁신의 불가피성을 공감하고 디지털 사업 추진을 위한 모멘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신한금융그룹은 이날 베트남 이커머스 선도기업인 'TIKI'와 상호 공동발전을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TIKI'는 베트남내 2000만명 이상의 고객을 보유한 이커머스 기업으로 최근 신한금융그룹은 'TIKI' 지분 10%를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신한금융그룹의 금융 전문성과 'TIKI'가 보유한 폭 넓은 현지 고객층 및 데이터를 기반으로 베트남에서 새로운 금융복합 디지털 생태계 조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신한베트남은행은 배달의 민족, 마켓 사이공 등의 현지 진출 한국계 플랫폼과도 컨소시엄을 구성해 제휴 마케팅 및 현지인 특화상품 출시 등의 적극적인 협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2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28일 [화]

[출석부]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