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산업부 블랙리스트 전 전기안전공사 사장 검찰 출석

더팩트 | 2022.04.1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압수수색 8곳 외 다른 기관…수사 확대 가능성

'산업통상자원부 블랙리스트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산업부 산하 공기업 전 사장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다. /이새롬 기자
'산업통상자원부 블랙리스트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산업부 산하 공기업 전 사장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다. /이새롬 기자

[더팩트ㅣ최의종 기자] '산업통상자원부 블랙리스트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산업부 산하 공기업 전 사장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다.


1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검 형사6부(최형원 부장검사)는 이날 산업부 산하 한국전기안전공사 이상권 전 사장을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퇴임 당시 정황을 확인하고 있다.


2014년 2월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에 취임한 이 전 사장은 문재인 정부 출범 초기인 2017년 9월 퇴임했다.


한국전기안전공사는 산업부 사건에 포함되지 않은 기관이다. 지난달 25·28일 압수수색이 진행된 산하 기관 8곳에도 속하지 않는다.


이에 검찰이 산하 기관 8곳 외에 비슷한 시기 사표가 제출된 기관 전반으로 수사를 확대할 가능성도 제기된다.


압수물 분석에 주력해온 검찰은 조만간 백운규 전 산업부 장관과 이인호 전 차관 등 피의자들을 불러 조사할 것으로 보인다.


bell@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27일 [금]

[출석부]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2천원권 비타500
[포인트 경품]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2천원권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2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