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법무부 장관 한동훈 지명에 민주당 "기가 차서 말문 막혀"

국제뉴스 | 2022.04.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국제뉴스) 한동훈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13일 오후 제20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공동기자회견장에서 취재진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사진=인수위(서울=국제뉴스) 한동훈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13일 오후 제20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공동기자회견장에서 취재진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사진=인수위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13일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한동훈 사법연수원 부원장(검사장)을 지명하자, 더불어민주당이 "경악"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정청래 민주당 의원은 한 검사장의 법무부 장관 내정 보도가 나오자 자신의 페이스북에 "경악. 믿어지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어 "한동훈 윗 기수들 다 나가라는 뜻?"이라고 반문했다.


신동근 민주당 의원도 자신의 SNS에 "한동훈 법무장관 지명?"이라며 "정치가 의리와 오기와 보복이 판치는 느와르 영화 같은 것이라 생각하는 건지 기가 차서 말문이 막힌다"고 비판했다.


최강욱 민주당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검찰 정상화에 대한 대응으로 가장 윤석열 다운 방식을 택한 묘수"라며 "역시 최대 공로자 답다"고 비꼬기도 했다.


김용민 의원도 비슷한 시간 한 검사장을 향해 "고귀한 검사장에서 일개 장관으로 가는군요"라고 비난했다.


한 검사장은 윤 당선인의 검찰총장 당시 검사장으로 승진, 대검찰청 반부패 강력부장을 지내며 최측근으로 알려져있다.

1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29일 [수]

[출석부]
롯데리아 T-REX 세트	오레오 크림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T-REX 세트	롯데리아 T-REX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