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울산교육청, 종이 없는 업무보고 환경 만든다

뉴트리션 | 2022.04.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친환경 한걸음 더 종이없는 스마트 on 울산교육청

울산광역시교육청은 자원 절약에 동참하고 기후 변화에 대응하고자 '종이 없는 스마트 보고 환경'을 구축해 오는 2월부터 추진한다.


'종이 없는 스마트 보고 환경'은 종이를 절약하고자 출력물 대신 전자칠판 모니터 화면으로 업무보고를 하는 사업이다. 울산교육청은 사회 전반에 걸쳐 종이 사용을 줄여 환경보호에 동참하려는 움직임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자 종이 없는 보고 환경을 만들었다.


현재 교육행정 업무는 대부분 전산화되어 나이스(NEIS), K-에듀파인(업무관리) 시스템 등을 통한 종이 없는 전자결재가 이뤄지고 있다. 하지만 업무보고 때 필요한 각종 보충 설명자료나 참고자료 등은 지금도 종이로 출력해 보고하고 있다.


울산시교육청은 종이 없는 보고 환경으로 전환하고 교육감실에 86인치 전자칠판을 설치하고, 청내 부서장과 팀장을 대상으로 사용자 교육을 마쳤다. 전자칠판을 활용한 보고는 1월 한 달간 시범 운영 후 2월부터는 본격 시행한다.


울산시교육청은 전자칠판을 각종 회의에도 활용해 회의자료용 종이 출력물을 없애고, 인터넷 검색 등 전자칠판의 스마트 기능을 활용하여 프레젠테이션 회의 진행 등에 폭넓게 활용될 예정이다.


'종이 없는 스마트 보고 환경'을 운영하게 되면 직원 1인당 1박스 이상 복사용지 및 토너 등 사무용품 사용량이 줄어든다. 연간 복사용지와 토너 사용액은 1인 평균 60만원 사용하면 시교육청 400명 기준 총사용액 2억 4천만원의 40%인 약 1억 원(1인당 24만원) 정도 예산 절감 효과가 예상된다.


울산교육청 관계자는 "종이 한 장을 아끼는 것은 매우 작은 일이지만, 작은 실천이 모여 자원 절약과 저탄소 녹색성장의 시대로 나아가게 된다"라고 말했다.


이어"'종이 없는 스마트 보고 환경'을 시작으로 '종이 없는 스마트 회의실', '종이 없는 스마트 사무실' 등으로 확대해 '종이 없는 스마트 울산교육청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0 0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26일 [일]

[출석부]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