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용산청소년문화의집, 겨울방학 ‘청소년 요리교실’ 운영으로 교육 복지 공백 최소화

이슈와뉴스 | 2022.01.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슬기로운 방학생활 청소년요리교실에 참가한 청소년이 샐러드 김밥을 만들고 있다

용산청소년문화의집(관장 김종복)이 교육 복지 사각지대 최소화에 앞장선다.

용산청소년문화의집(관장 김종복)은 1월 7일(금)부터 2월까지 매주 금요일 ‘슬기로운 방학생활-청소년 요리교실’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요리교실은 겨울방학 기간 결식과 코로나19 확산으로 안전이 우려되는 청소년들을 위해 마련됐다. 용산청소년문화의집은 관내 유관기관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겨울방학 중 돌봄과 결식이 우려되는 교육 소외계층 청소년을 추천받았다.

인원은 저소득층, 맞벌이 가정 청소년뿐만 아니라 학교 밖 청소년까지 다양한 계층의 20명(초등 10명, 중·고등 10명)으로 구성됐다. 청소년 요리교실은 초등 고학년 청소년은 10시~12시, 중·고등 청소년은 12~14시 매회 2회씩 진행되고 있다.

슬기로운 방학생활 요리교실은 전문 교수를 강사로 초빙해 청소년들이 좋아하는 샐러드 김밥, 견과류 주먹밥, 퓨전 찹스테이크 등 조리 방법이 간단하면서도 식습관을 개선하기 좋은 메뉴들을 선정했고, 청소년들 눈높이에 맞춰 알기 쉽게 설명했다. 요리 후 설거지 및 정리하기 활동을 통해 요리 실력 뿐만 아니라 또래 청소년들과 협동심을 발휘하고 올바른 식습관 형성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진행했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윤지우(초4) 청소년은 “처음 만들어 본 요리였지만 간단하고 집에서도 가족들과 함께 만들 수 있을 것 같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김종복 용산청소년문화의집 관장은 “청소년의 결식 지원 프로그램은 단순한 배고픔을 해결하는 수준이 아닌 평생의 건강을 책임질 식습관과 정서적 경험을 형성하는 과정을 지원하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청소년의 돌봄과 복지 사각지대의 공백을 메우기 위해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개발 및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오늘날씨] 낮기온10도 포근 서울·충청 미세먼지 나...
황사, 미세먼지농도 나쁨 (국제뉴스DB)기상청은 월요일인 23일 서울 수도권을 비롯한 대전 충남도, 충북지...
[인터뷰] 옷소매 붉은 끝동 이준호...
이준호만의 정조 이산이 탄생한 이유배우 이준호가 MBC '옷소매 ...
피부 탄력은 높이고 노화는 늦추는...
겨울을 맞아 칼바람과 급격한 실내외 온도차로 자극받은 피부는 ...
"전혀 모른다"던 박영수…정영학 ...
김만배, 화천대유 초기자금 5억·딸 50억 언급대장동 개발 의혹...
2022 제2회 글로벌뷰티엔컬쳐대상...
[GJCNEWS=김진수 기자]2022 제2회 글로벌뷰티엔컬쳐대상시상식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월 21일 [금]

[출석부]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왕뚜껑
[포인트 경품]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