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중대본 "늦어도 이달 말까지 요양병원·시설 등 추가접종 완료"

국제뉴스 | 2021.11.2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박향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이 정례브리핑을 진행하고 있다.박향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이 정례브리핑을 진행하고 있다.

(서울=국제뉴스) 김현정 기자 = 박향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23일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등을 대상으로 추가접종에 속도를 높여 26일까지, 늦어도 말까지는 접종을 완료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에 나선 박 총괄반장은 이어 "22일부터 60세 이상 고령층에 대해서도 추가접종 사전예약을 받고 있다"며 "추가접종 대상이신 분들께서는 사전예약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 총괄반장은 "확진자는 18세 이하 청소년과 60세 이상의 고령층 비율이 계속 높은 수준으로 유지되고 있다"면서 "유행을 주도하고 있는 이들 연령대에는 주로 요양병원 및 요양시설과 교육시설이 중심"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수도권을 중심으로 확진자와 위중증 환자가 증가해 병상 가동률은 상당히 높은 상황"이라며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에 대해서는 접촉면회를 당분간 금지하고 종사자를 대상으로 주2회 PCR검사와 신속항원검사를 주5회 실시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18세 이하의 아동·청소년들이 주로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에 대해서는 방역패스 적용 확대를 적극 검토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박 총괄반장은 "오늘 기준으로 중환자실 병상 가동률은 69% 정도이고 수도권은 83%, 비수도권은 47%의 가동률을 보이고 있다"면서 "하루 이상 병상을 배정받지 못한 숫자가 늘고 있다"고 우려했다.


이에 "각 시군구에서 병상 대기자에 대한 재택관리, 기관과 적극적으로 연계해 의료관리를 충실하게 해주시고, 대기자의 현황 파악도 철저히 관리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 총괄반장은 "무엇보다도 국민 여러분들의 자율적인 방역 실천 없이는 단계적 일상회복을 지켜내기가 어렵다"며 "어렵게 시작한 우리의 소중한 일상회복 과정이 중단되지 않도록 방역수칙 준수에 힘써 달라"고 호소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임영웅, 2022 시즌그리팅 키트 언박싱 영상 공개…달...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임영웅 시즌그리팅 언박싱(사진제공=임영웅 유튜브)가수 임영웅이 '2022 시즌 ...
오늘날씨의 키워드 서울12도 포근 ...
가을날씨스케치,하늘 (국제뉴스DB)기상청은 월요일인 29일 아침...
대치원투원, 최상위권 소수정예 ‘...
[제주교통복지신문 김도형 기자] 대치동 재수학원 대치원투원은...
[웨딩소품] 센스 있는 예비신부를?...
로맨틱한 코사지, 크리스털 티아라, 반짝이는 이어링, 러블리한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1월 29일 [월]

[출석부]
CU 3천원권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CU 3천원권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