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문재인 자위행위" 일본 공사 발언에 외교부 "응당한 조치"

국제뉴스 | 2021.07.1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문재인 자위행위" 일본 공사 발언에 외교부 "응당한 조치"(사진=방송화면)

주한 일본대사관 고위 인사가 우리 정부의 대일(對日) 외교에 대해 부적절한 용어를 사용하며 비하했다는 논란과 관련해 대사관이 직접 입장을 내놨다.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 일본대사는 17일 오전 국내 언론에 보도자료를 보내 "우리 대사관 소마 (히로히사) 공사의 발언은 간담(懇談) 중 발언이라 하더라도 외교관으로서 지극히 부적절하며 매우 유감"이라며 "소마 공사의 보고를 받고 난 뒤 소마 공사에게 엄중히 주의를 줬다"고 밝혔다.


앞서 JTBC 뉴스룸은 지난 16일 한일관계 현안에 대한 일본 측 생각을 듣고자 일본대사관 고위 관계자와 만난 오찬 자리에서 소마 총괄공사가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부적절한 성적 표현을 썼다고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소마 총괄공사는 "일본 정부는 한국이 생각하는 것만큼 두 나라 관계에 신경을 쓸 여유가 없다"며 "문 대통령이 마스터베이션(자위행위)을 하고 있다"고 발언했다.


이에 대해 아이보시 대사는 "확인한 바로는 대화 중 보도와 같은 표현을 사용한 건 사실이지만, 이건 결코 문 대통령에 대한 발언이 아니었다"며 "소마 공사가 간담 상대인 기자에게 그 자리에서 부적절한 발언이었다고 하고 철회했다는 설명을 들었다"고 해명했다.


한국 외교부는 이 사안의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면서도 "응당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이에 따라 이번 발언을 둘러싼 외교적 논란이 향후 한일관계에 어떠한 영향을 줄지 주목된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정용진 SSG 구단주, 2022년 신인선수들에 특별한 ‘한...
“추석에 좋은 추억이 생겼다.”정용진 SSG랜더스 구단주의 특별한 추석선물에 2022년 입단하는 신인선수들...
정수빈 '낮 경기에 강하다' [MK포...
21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1 프로야구 KBO 리그' NC 다...
박세혁 '주자 부른 적시타' [MK포...
21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1 프로야구 KBO 리그' NC 다...
최정원 '앞이 안보여' [MK포토]
21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1 프로야구 KBO 리그' NC 다...
신민혁 '온 힘을 다해 역투!' [MK...
21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1 프로야구 KBO 리그' NC 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1일 [화]

[출석부]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