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전라남도, 폭염코로나 방역 두 마리 토끼 잡는다

뉴트리션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전라남도청

[뉴트리션] 전라남도는 올여름 기온과 폭염일수가 평년보다 많겠다고 기상청이 예보함에 따라 도민 생명과 재산을 보호를 위해 접촉을 최소화하게끔 무더위쉼터를 확대 운영하는 등 폭염과 코로나19 방역 대책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폭염대책 기간은 오는 9월까지다. 전남도는 이 기간 실내 무더위쉼터 7천534개소의 코로나19 방역을 강화하고, 1차 예방접종자를 포함한 모든 접종자를 대상으로 방역수칙을 지키는 수준에서 제한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냉방비 18억 원도 지원한다.


밀접접촉 최소화를 위해 도민이 접근하기 쉬운 공원, 정자, 하천 둔치, 승강장 등에 야외 무더위쉼터 90개소를 추가 지정해 총 780개소를 운영한다.


5억 6천만 원의 예산을 들여 폭염 저감시설인 그늘막, 지붕차열도장 등 68개소를 설치하고, 23개 코로나19 예방 접종센터의 이용자를 위해 실내외 냉방기구와 냉방물품을 지원한다. 접종 인원 증가 시 실외 폭염 저감시설을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독거노인, 거동 불편자, 쪽방 주민, 장애인 등 17만 3천여 취약계층을 집중 관리하기 위해 재난 도우미 2만 4천 명을 활용해 유선으로 안부를 확인하고 폭염 상황 및 행동 요령 등을 전파한다. 응급상황 시 방문 또는 119구급대를 활용하는 신속한 환자 이송체계도 마련했다.


이밖에 가축 체력강화 및 스트레스 완화 대책 10억 원, 시설원예 폭염 저감사업 13억 원, 고수온에 따른 양식생물 대응장비 지원 12억 원 등 농·축·수산 분야 123억 원을 지원한다. 기후변화대응을 위해 미세먼지 저감, 도시 숲도시 바람 길 숲 조성사업 등에도 260억 원을 투입한다.


고재영 전남도 도민안전실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함에 따라 방역과 폭염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해 온힘을 쏟겠다"며 "예방접종 후 무더위쉼터를 이용하고, 한낮 폭염 시 야외 활동을 자제하며 충분한 휴식과 물 섭취를 하는 등 국민 행동요령을 잘 지킬 것"을 당부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마켓비 리퍼브 파주운정스토어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
[한스경제=김정환 기자]15일 마켓비 리퍼브 파주운정스토어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이 공개됐다.이날 오...
'엘레나 질유산균' 캐시워크 돈버...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엘레나 질...
사회적거리두기 4단계 간소화? "중...
사회적거리두기 (사진-보건복지부 인스타그램)정부는 온라인에서...
'식스센스2' 온주완→2PM 준호까지...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식스센스2'(사진제공=tvN)'식스센스...
MBC 라디오스타 코요태 신지, “김...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국민 혼성 그룹 코요태의 신...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5일 [화]

[출석부]
BBQ 황금올리브치킨반반콜라1.25L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BBQ 황금올리브치킨반반콜라1.25L BBQ 황금올리브치킨반반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