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노량진1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 건축심의 통과

더팩트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노량진1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 건축심의가 통과돼 2992호의 주택이 공급될 예정이다. 사진은 아파트 단지 조감도. /서울시 제공
노량진1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 건축심의가 통과돼 2992호의 주택이 공급될 예정이다. 사진은 아파트 단지 조감도. /서울시 제공

사회초년생·신혼부부 고려한 다양한 평형 도입

[더팩트|이진하 기자] 서울시 동작구 노량진1재정비촉진구역의 재개발사업 건축계획안이 통과됐다.


서울시는 8일 개최한 제10차 건축위원회에서 동작구 노량진동 278-2번지 일대 노량진1 재정비촉진구역 주택정비형 재개발 사업 건축계획안을 통과시켰다고 11일 밝혔다.


통과된 계획안은 지상 33층, 지하 4층 규모로 공동주택 2992세대(임대 531세대, 분양 2461세대)와 부대복리시설(7926㎡) 및 근린생활시설(2만2324㎡)로 계획했다.


당해 사업부지는 지하철 1·9호선 노량진역과 7호선 장승배기역 사이에 위치한 교통 요지로서, 노량진재정비촉진지구 중 가장 큰 면적(구역면적:13만2132㎡)을 차지하고 있는 대규모 단지다.


이런 지역적·입지적 특성에 따라 당해 사업부지는 서울시 공공건축가를 투입해 특별건축구역으로 추진했다.


사업부지의 동서남북에는 최대 폭 20m의 공공보행통로를 확보해 지역 주민이 자유롭게 통행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사업부지 남쪽은 근린공원, 공공청사 및 유치원을 설치해 사업의 공공성을 도모했다.


또 단지 내 지역 문화센터, 다함께 돌봄센터 등 지역 공유 커뮤니티 시설을 계획해 지역에 필요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담을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해 주민 간의 소통 및 공동체 활성화를 유도했다.


주거 유형은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등 1~2인 가구를 위한 소형평형을 비롯해 수요자의 요구에 맞는 7개의 다양한 평형을 도입했다. 또 임대세대와 분양세대를 동일하게 계획해 적극적인 소셜믹스를 도모했다.


사업은 2022년 사업시행계획인가, 2024년 관리처분계획인가를 목표로 추진되며 2026년 착공 예정이다.


jh311@tf.co.kr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동국제약 식물성 오메가3'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사진제공=동국제약)'동국제약 식물성 오메가3' 관련 캐시워크 돈버는퀴즈가 등장...
주병선ㆍ이지훈ㆍ박구윤ㆍ정동하ㆍ...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사랑의 콜센타’(사진제공=TV조선)...
'가을 우체국 앞에서', 슬기로운 ...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김대명 '가을 우체국 앞에서' 슬기로...
정치깡패 이정재의 탄생…'꼬꼬무'...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정치깡패 이정재, '꼬리에 꼬리를 무...
잠실구장에 뜬 레드문 [MK포토]
24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2021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두산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4일 [목]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