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성남시 은수미 시장, 6·10민주항쟁 기념식서 "지금 우리는 행복한가"

뉴트리션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은수미 성남시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뉴트리션] 은수미 성남시장은 10일 오전 시청 온누리홀에서 열린 '제34주년 6·10민주항쟁 기념식'에 참석해 "6·10민주항쟁은 혁명이었다. 기존의 기득권을 없애고 인간의 미래와 행복을 추구했던 혁명이었다. 34년이 지난 지금 우리는 행복한가."라고 물었다.


은 시장은 "1987년 당시 289만원이었던 1인당 국민소득이 34년이 지난 지금 약 3,800만원으로 13배가 뛰었다. 그런데 우리는 지금 행복한가."라며 "우리는 행복하기 위해 혁명을 했다. 저도 많은 시민의 일원으로 현장에 있었다. 6·10민주항쟁이 어떤 의미인가 다시 묻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한국이 세계 톱 10위권의 경제대국으로, 또 K-방역과 K-문화 등으로 재조명되고 있는 반면에 세계 1위의 자살률과 함께 하루에 한 명씩 죽는 산재공화국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6·10이 기념만하는 화석화된 사건이 되어버린 건 아닌지 저부터 반성한다. 제가 지금 6·10의 정신을 이어받아 혁명을 하고 있는가. 혐오와 모욕 등 도를 넘는 무례 속에서 고통받는다고 저 자신을 혹시 연민하고 있지는 않은가"라며 "저도 나이가 들었다. 아프고, 약해지고, 두렵다. 하지만 제 기억에 1987년 6월 10일 당시에도 계란으로 바위치기란 소리를 들으면서 거리로 나갔다. 다시 한번 6·10 앞에 굳게 마음을 먹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다시 한번 혁명, 다시 한번 근본적인 문제제기를 하고 정말 사람을 위해서 정말 제가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해서 다시 한번 서보겠다."며 "온몸이 벌집이 된 거 같을 정도로 상처를 받았지만 두려워하지 않겠다. 용감하겠다. 제가 성남시의 시장이라는 자리에 있는 동안 오직 사람들만을 위해 살겠다."고 말했다.


성남민주화운동사업회가 주최하고 성남시가 후원한 이번 기념식은 은수미 성남시장, 윤창근 성남시의회 의장, 이상락 성남민주화운동사업회 이사장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록영상 상영, 시립합창단 공연, 선언문 낭독 순으로 진행됐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유로 2020] 수아레스 빙의한 뤼디거…포그바에 핵이...
뤼디거가 포그바에게 핵이빨을 시전했다. / 스포츠바이블 캡처[한스경제=장재원 기자] 안토니오 뤼디거가 ...
오지환 부인 “김경문호 포함 축하...
김영은(32) 전 광주MBC 아나운서는 남편 오지환(31·LG트윈스)이...
[대한민국 동행세일 총정리] 동행...
대한민국 동행세일 (사진-중기부)'대한민국 동행세일'이 2...
골드슈미트 "3회 1점으로 막는 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1루수 폴 골드슈미트(33)는 김광현이 1실...
[핀란드 러시아] 절체절명 위기 러...
핀란드와 러시아가 유로2020 B조에서 맞붙는다. / UEFA 공식 홈...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6일 [수]

[출석부]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