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공주시, 상하수도 확충사업 박차…상수도 보급률 94% 목표

뉴트리션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신풍 지방상수도 시공 사진

[뉴트리션] 공주시가 맑고 깨끗한 수돗물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올해 지방상수도 기반 시설을 대폭 확충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현재 신풍면 일원에 지방상수도 공급 확충을 위해 총 248억 원을 투입해 상수도 관로 127km를 매설하고 있다.


오는 2023년 사업이 완료되면 신풍면 산정리를 비롯한 14개리 1,876가구, 4천 명에 가까운 주민들이 급수 혜택을 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또한, 유구읍 녹천리, 사곡면 운암리, 반포면 상·하신리, 월송동 다래울, 주미동 등 5개 지구에 45억 원을 투입해 올해 안에 지방상수도를 공급할 계획이다.


특히 갑작스러운 상수도 사고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해 한국수자원공사와 협약을 체결, 관망블록화 구축 및 노후관 교체, 누수탐사 및 복구 등 226억 원을 투입해 2024년까지 유수율 85% 달성을 위한 현대화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와 함께 이인과 탄천, 의당, 정안 등 4개면에는 앞으로 2단계에 걸친 지방상수도 확충사업이 추진된다.


2024년 완료되는 1단계는 742억 원이 투입돼 배수지 3개소, 상수도관 156km가 매설되며, 이후 우선 급수가 가능한 지역을 대상으로 약 800억 원을 투입 2단계 사업을 병행 추진하여 2026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할 예정이다.


신풍면 산정리, 반포면 마암리, 계룡면 양화리, 이인면 이인리 등 5개소에 추진 중인 마을하수도 사업도 올해 대부분 마무리될 예정이다.


총 455억 원의 예산이 투입되며 1,240가구에 오수관로1.5km를 매설하는 것으로, 사업이 완료되면 생활하수가 마을하수도에서 정화 처리돼 악취 감소 등 정주 여건이 한층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황도연 상하수도과장은 "2023년까지 현재 90%인 상수도 보급률을 94%로, 76.2%인 하수도 보급률을 83%로 증대시켜 보다 많은 시민들이 깨끗한 물과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하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홈플 시그니처 국산콩 두부' 마이홈플러스 홈플퀴즈 ...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사진제공=홈플러스)'홈플 시그니처 국산콩 두부' 관련 마이홈플러스 홈플퀴즈가 ...
에버X루시, 25일 첫 싱글 ‘In The...
가수 에버와 루시가 독보적인 감성을 선보인다.에버와 루시는 오...
'화가' 박기웅, 그림 32점 완판…...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박기웅(사진제공=마운틴무브먼트)‘...
정해인, 피부관리 노하우 "식습관...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정해인(사진=얼루어 코리아)배우 정...
유희열·이상순 “‘슈퍼밴드2’=...
유희열, 이상순이 ‘슈퍼밴드’ 시즌2에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1일 [월]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포스틱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