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천안시-시의회, 소통 ? 협치로 천안삼거리공원사업 합의

뉴트리션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천안시와 천안시의회가 소통과 협치 시정을 통해 그동안의 갈등을 풀고 '천안삼거리공원 재조성 사업'을 본격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10일 오전 박상돈 천안시장과 황천순 시의회 의장, 정도희 부의장, 김선태 ? 유영진 원내대표는 시장실에서 최종 소통 회의를 갖고 "시와 의회가 협치로 천안삼거리공원 재조성 사업을 추진해 시민이 진정으로 원하는 공원을 조성하고 천안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는 장소를 제공하자"는데 의견을 모았다고 밝혔다.


합의된 주요 내용을 보면, 지하주차장 등을 포함한 475억 원 사업 규모에 추가로 공원 중앙부에 설치 예정이었던 바닥분수를 사업내용에 포함하기로 했으며, 공원 내 특색 있는 테마형 놀이공간을 마련해 가족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고 늘 찾아가고 싶은 공원으로 조성하기로 했다.


또 일부 시설물 설치 및 공간 콘셉트를 더욱 발전시켜 좀 더 효율적인 공간배치를 계획하고, 삼거리공원이 시민과 관광객 누구나 힐링할 수 있는 쉼터로 거듭나도록 자연친화적 조경 및 시설물 등을 설치할 예정이다.


그동안 천안삼거리공원 재조성 사업은 박상돈 시장의 취임 이후 총사업비에 대한 견해 차이로 일부 시의원과 주민이 삭발하는 등 갈등 양상을 빚어 왔다.


이번 협치는 대립이 길어지는 만큼 그 피해자는 시민임을 생각하며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하고 그동안의 갈등 해결을 통해 현안 사업을 빠르게 추진하자는 시와 의회의 공감대 형성이 전제됨에 따라 가능했다.


시는 이번 협치 모델 성공을 계기로 향후 상생과 협치 가치가 확산될 수 있도록 시의회와 지속해서 공동 노력해나갈 방침이다.


박상돈 시장은 "천안시민들이 휴식을 취하고 싶을 때 맨 먼저 찾고 싶은 전국 제일의 명품 공원을 조성하기 위해 의회와 하나로 뭉쳐 초당적 협력을 통해 문제를 하나하나 풀어가겠다"며, "또 천안시민과 지속적인 소통으로 합리적이며 시민이 바라는 공원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황천순 시의장은 "천안삼거리공원 사업은 모두가 바라는 천안시 핵심 사업으로서 의회에서도 많은 고민을 해왔던 만큼 이번 통 큰 협치가 표본이 돼 앞으로도 천안 발전을 위해 시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하림 숙성 닭가슴살 캐시워크 퀴즈 정답은
하림 숙성 닭가슴살 관련 캐시워크 퀴즈 정답이 공개됐다. / 캐시워크[한스경제=장재원 기자] 15일 하림 숙...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 15일 정답 ...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가 출제됐다.15일 오전 10시 출제된 오늘...
‘싱어게인’ 이승윤, 22일 신곡 ...
가수 이승윤이 신곡을 발매한다.JTBC ‘싱어게인’에서 우승을 ...
엑소, 밀리언셀러 6번째 등극…일...
그룹 엑소가 스페셜 앨범 발매 일주일 만에 판매량 100만 장을 ...
박지훈→강민아 멀리서 보면 푸른 ...
KBS2 새 월화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이 박지훈 강민아 배...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5일 [화]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