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밀양시,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품목 확대지원 추진

뉴트리션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밀양시는 지난해 공모 선정돼 국비 14억 4,800만원을 확보한 '2021년 농식품 바우처 시범사업'이 올해 사업 시작과 동시에 수혜자들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한 이번 사업은 올해 1월부터 전국 8개 지자체(강원 평창군, 충북 괴산군, 충남 당진시·청양군, 전북 김제시, 전남 해남군, 경북 예천군, 경남 거제시)가 함께 추진하고 있다.


시는 밀양시 중위소득 50% 이하(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 5,790여 가구를 대상으로 관내 농협 하나로마트에서 국내산 채소, 과일, 흰 우유, 신선계란 4개 품목을 구입할 수 있는 전자카드를 배부하거나, 교통취약자·거동불편자 등 희망자에게 농산물 꾸러미를 공급해 취약계층의 영양 불균형을 해소하고, 밀양지역 농산물의 소비촉진과 농가경제 활성화를 통해 농식품 산업기반을 확장하는 계기를 마련하고 있다.


지금까지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은 국내산 채소, 과일, 흰 우유, 신선계란 4개 품목만 구매할 수 있었으나, 밀양시는 수혜자의 요구에 따라 공급품목 확대를 지속적으로 농림축산식품부에 건의해 6월 15일부터 고기, 잡곡, 꿀까지 사용품목으로 확대한다. 또한, 8월 1일부터는 축산부속물(내장, 피, 뿔, 뼈)까지도 구매가 허용될 예정이다.


단, 가공육(소시지, 햄, 육포, 훈제오리 등), 양념육(불고기, 육회 등), 가정 간편식(밀키트, 레토르트 제품), 생축(살아있는 동물), 백미, 분쇄된 잡곡(밀가루, 들깻가루 등), 로얄제리, 화분, 프로폴리스, 밀랍 등은 제외된다.


박일호 시장은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수혜자의 만족도 향상을 위해 지원품목 확대는 매우 반가운 일이다. 취약계층과 식품산업을 연결하는 정책인 동시에 밀양시민의 영양개선 효과와 더불어 지역농산물 소비촉진과 지역 푸드플랜 복지영역의 시작을 의미하는 사업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송가인, 코로나백신광고 1위, 사회적거리두기 7월 개...
송가인 SNS마이셀럽스 익사이팅디시는 지난 6일~12일까지 '코로나 백신광고를 하게되면 갑자기 접종량이...
이특 MC발탁, 뷰티 프로 청일점으...
사진: 이특 인스타그램슈퍼주니어 이특이 '뷰티 앤 부티 시즌...
‘놀면 뭐하니?’ 유재석, 30년 만...
‘놀면 뭐하니?’ 유재석과 나얼이 드디어 만났다.19일 오후 방...
[속보] 의정부시 코로나19 확진자 ...
[속보] 의정부시 코로나19 확진자 5명 발생의정부시에서 코로나1...
[속보] 화성시 코로나19 확진자 2...
[속보] 화성시 코로나19 확진자 2명 발생 '감염경로 불명확&#...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9일 [토]

[출석부]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참깨라면
[포인트 경품]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