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평택시 안성천 본류 수계 수달 서식현황 조사용역 최종 보고회 개최

뉴트리션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평택시 안성천 본류 수계 수달 서식현황 조사용역' 최종 보고회 개최

[뉴트리션] 평택시는 지난 9일 시청 2층 종합상황실에서 「평택시 안성천 본류 수계 수달 서식현황 조사용역」최종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 사업은 지난해 말 노을유원지 조성사업이 추진되는 군문교 인근에서 천연기념물 제330호이자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인 수달이 서식한 흔적이 여러 차례 발견됨에 따라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조사를 위해 (사)한국수달보호협회에 수달 서식현황 조사용역을 의뢰하게 됐다.


(사)한국수달보호협회 연구진들은 지난 6개월 동안 평택시의 수달 서식흔적을 조사하고 수달의 실제 모습을 카메라에 담기 위해 무인카메라 촬영 조사도 실시했다. 그 결과 안성천 상류에서 평택호관광단지에 이르는 조사범위의 총 15개 장소에서 수달의 생존흔적(배설물, 발자국)을 발견했고, 무인카메라를 통해서도 평택시에 서식하는 수달의 사진과 동영상을 촬영하는데 성공했다.


수달 연구를 진행한 (사)한국수달보호협회 한성용 대표는 "수달은 천연기념물 제330호 및 멸종위기야생생물 1급으로 지정된 건강한 하천 생물다양성의 조절자 역할을 하는 자연하천의 핵심종이다. 이러한 수달 종의 보호노력은 결국 안성천의 자연생태계와 생물다양성을 건강하게 가꾸게 해주는 중요한 기회가 된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평택시 관계자는 안성천 군문교 일원에 추진 중인 '노을생태문화공원'은 기존 '유원지'에서 '생태문화공원'으로 명칭과 사업컨셉이 변경되면서 수달과 사람이 함께 공존할 수 있는 여가문화 공간이 조성될 것이며, 용역 결과에서 제시한 수달 보호대책을 사업계획에 반영해 수달이 살기 좋은 수변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전했으며, 정장선 시장은 "앞으로 우리시는 이번 용역을 바탕으로 수달 서식에 최적화된 환경을 만들기 위해 시민단체와 함께 수달 서식지 주변 하천 정화 활동을 시작으로 수달 등 생물의 서식 환경 보호에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캐시워크X가치삽시다 소상공인 착한상품 캐시워크 돈...
[한스경제=김정환 기자]15일 캐시워크X가치삽시다 소상공인 상품기획전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이 공개됐...
'가치삽시다'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사진제공=캐시워크)'가치삽시다' 관련...
김남길, 새 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
15일 길스토리이엔티에 따르면 최근 김남길은 프로파일러의 삶을...
[속보] 김포 운양동 어학원서 코로...
속보 (사진-국제뉴스DB)경기 김포의 한 어학원에서 코로나19 집...
추신수 도쿄올림픽 합류할까…고졸...
추신수가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에 합류할지 주목 된다. 사진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5일 [화]

[출석부]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