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자율주행과 함께 새로워지는 차량 좌석

뉴트리션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미래자동차는 자율주행기술에 힘입어 '움직이는 사무공간', '도로 위의 상점가(shoping mall)' 등 생활공간으로 변화될 전망 관계부처 합동, 미래자동차 산업 발전 전략, p.42(2019.10.)에 따라, 차량 내 공간 최적화를 위한 차량 좌석 기술의 특허출원 비중이 높아지고 있다.


자율주행기술의 발전은 운전자가 안전 운전에 보내는 시간을 탑승자간 대화?동영상 감상 등 여가를 즐기고, 업무 처리가 가능하도록 하고 있다.


탑승자의 차량 내 활동을 충족시키기 위해서는 실내구조 변화가 선행돼야 하고, 차량 내 공간 비중이 가장 큰 좌석 변화는 필수적이다.


특히 코로나 19의 유행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를 하면서 여행도 할 수 있는 소위 '차박'의 인기가 더 높아지는 가운데, 좌석 기술은 차량 실내 공간 변신을 위해 그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특허청에 따르면, 차량 좌석 기술과 관련된 특허출원은 최근 10년간(2011~2020년) 연평균 188건 수준으로 꾸준하게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세분화하여 보면, 안전 등 기능 향상 좌석 출원이 1,576건(84%), 차내 공간 활용 관련 좌석 출원이 291건(15%), 탑승자 신체 진단 등 건강관리 관련 좌석 출원이 17건(1%) 순으로 조사되었다.


출원인별 비중은 대기업이 31.7%로 가장 크고, 중견기업 27.9%, 외국인 17.0%, 중소기업 11.0%, 개인 9.1%, 대학?연구소 등 3.3% 순으로 대기업이 좌석 관련 기술 개발을 주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좌석 기술의 최근 큰 변화는 차량 내에서 휴식을 취하거나 회의를 하는 등 자동차를 휴식?업무 공간으로 활용하기 위한 특허출원이 2018년부터 급증하기 시작한 것이다.


이와 함께 탑승자의 신체를 감지하고, 그 정보를 이용하여 숙면을 유도하도록 좌석 각도를 조절하거나, 응급 시 구호조치를 할 수 있는 건강관리와 융합되는 등 차량좌석 기술이 다양해지고 있다.


이러한 좌석 기술의 다변화는 자동차가 단순한 이동수단을 넘어서 탑승자의 휴식?업무?건강 등 다양한 요구에 맞는 생활공간으로 변화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특허청 황광석 심사관은 "앞으로 다가올 자율주행 시대에는 과거 안전 운전에 기울이던 시간을 보다 생산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차량 실내 공간을 다변화 할 수 있는 자동차 좌석 기술의 특허출원 비중이 점차 높아질 것이다."라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고상규 몸신이 전하는 옷걸이 마사지법(나는 몸신이다...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나는 몸신이다’ 고상규 몸신(사진제공=채널A)고상규 몸신과 함께 옷걸이 마...
'동국제약 식물성 오메가3' 캐시워...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사진제공=동국제약)'동국제약 식물성 ...
프레셔스 생리대 캐시슬라이드 정...
캐시슬라이드 초성퀴즈 정답이 공개됐다.24일 캐시슬라이드 측은...
'미스트롯2' 마리아, 부모님과 6.2...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탐사보도 세븐' 마리아(사진제공 = ...
주병선ㆍ이지훈ㆍ박구윤ㆍ정동하ㆍ...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사랑의 콜센타’(사진제공=TV조선)...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4일 [목]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빼빼로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