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논산시, 탄소중립 실현에 박차 그린 세일즈로 천문학적 투자 이끌다

뉴트리션 | 2021.06.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수소에너지를 바탕에 둔 '2050탄소중립 추진'을 선언한 논산시가 국내 굴지 기업들의 투자약속을 이끌어내며 지속가능한 사회로의 전환에 확실한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


논산시는 오는 10일 11시 30분 시청 대회의실에서 환경부, 충청남도, 롯데건설, 현대차증권과 1조 5천억 원 규모의 투자목표가 담긴 '기후위기 대응, 탄소중립 실현-수소경제도시 전환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황명선 논산시장을 비롯해 한정애 환경부장관, 양승조 충남도지사, 하석주 롯데건설 대표이사, 최병철 현대차증권 대표이사 등이 참석해 수소경제 중심의 '탄소중립 실현'이 시대적 소명임에 공감하고, 이를 실천하기 위한 구체적 협력 사항을 약속할 예정이다.


시는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중앙정부, 충남도, 기업과 긴밀히 연대해 수소연료전지 발전, 수소충전소, 스마트팜 조성 등 수소에너지가 중심이 된 에너지 전환 움직임에 속도를 붙여 지난 3월 발표한 '2050탄소중립 추진계획'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총 1조 5천억 원이 투자되는 이번 협약의 구체적 사항을 살펴보면 '수소연료 전지 발전' 사업부분에 국내 최대인 1조 1900억 원이 투입되며, 하루에 70여 대의 버스와 300여 대의 수소차량을 충전하는 규모의 '수소 충전소' 건설 사업에 160억 원이 투자된다.


또한 정보통신 시스템과 청정에너지 기술이 어우러져 생산 효율성과 환경관리를 함께 도모하는 '스마트 팜' 조성에 1천억 원을 투입해 농업분야에서의 탄소 배출을 크게 절감하고, 폐기물을 수소 에너지로 전환시키는 신기술 개발에도 힘써 저탄소 친환경 에너지 순환체계를 구축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유로 2020] 수아레스 빙의한 뤼디거…포그바에 핵이...
뤼디거가 포그바에게 핵이빨을 시전했다. / 스포츠바이블 캡처[한스경제=장재원 기자] 안토니오 뤼디거가 ...
오지환 부인 “김경문호 포함 축하...
김영은(32) 전 광주MBC 아나운서는 남편 오지환(31·LG트윈스)이...
골드슈미트 "3회 1점으로 막는 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1루수 폴 골드슈미트(33)는 김광현이 1실...
베이징 신화 막내 김현수·강민호,...
베이징 금메달 신화의 막내들이 이제는 어엿한 맏형으로서 올림...
‘월간 집’ 김지석 “정소민, 유...
‘월간 집’ 정소민과 김지석이 ‘드라마 스페셜 - 나에게로 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6일 [수]

[출석부]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