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광양시, 도심 in 스마트팜 자활사업 지정기탁금 전달식

뉴트리션 | 2021.06.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광양시는 도심 in 스마트팜 자활사업을 위해 포스코 광양제철소(5,000만 원)와 여수광양항만공사(3,000만 원)가 기탁금 8,000만 원을 (재)전남복지재단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기탁식은 지난 8일 김경호 부시장과 이철호 포스코 광양제철소 행정부소장, 최연철 여수광양항만공사 부사장, 신현숙 (재)전남복지재단 대표이사, 이재호 광양지역자활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광양시청 접견실에서 개최됐다.


도심 in 스마트팜 자활사업은 새싹인삼·채소 재배 및 판매, 팜아카데미, 체험장, 팜카페 등을 운영하는 사업으로, 2024년까지 국도비 보조금 5억 5천 4백만 원, 기탁금 8천만 원, 민간자원 7천 5백만 원 등 총사업비 7억 9백만 원을 투입해 조성할 계획이다.


시설 규모는 약 165㎡(50평)로 스마트팜 및 오토팜(재배구역), 포장실, 팜아카데미, 팜카페, 시민 편의시설 등이 배치될 예정이며, 수행기관은 광양시지역자활센터로 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지역 내 저소득층 10여 명을 채용해 운영할 계획이다.


스마트팜은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원격·자동으로 작물(새싹채소)의 생육환경을 관측하고 최적 상태로 관리하는 과학 기반의 신기술 농법이다.


최연철 부사장은 "광양지역 저소득층의 자활 기반 구축을 위해 꼭 필요한 사업을 추진할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겠다"고 전했다.


이철호 행정부소장은 "저소득층의 자활 의지를 높이고, 사회구성원으로 활동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지역주민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서는 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김경호 부시장은 "스마트팜 자활사업은 광양지역 취약계층의 자립 지원을 위한 기업 연계사업으로, 기업과 지역의 상생효과를 통해 저소득층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생로병사의 비밀 피부암 흑색종 파헤친다
'생로병사의 비밀' 피부암 흑색종 파헤친다(사진=KBS1)보건복지부 통계에 따르면 지난 10년간 국내 ...
'FC월드클라쓰' 에바ㆍ구잘ㆍ아비...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최진철 'FC월드클라쓰'(사진=SBS 방...
정재용 나이·다이어트·연하 아내...
정재용 나이·다이어트·연하 아내까지 화제(사진=MBC)그룹 DJ D...
고양시 숲속마을, 아귀&뽈찜집...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백종원의 골목식당’(사진제공=SBS...
이태석 신부가 뿌린 씨앗..."44명 ...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 출연한 이태석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7일 [목]

[출석부]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 왕뚜껑
[포인트 경품]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