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여수시, 항꾸네 섬, 썸 낭만문화도시 여수 조성 나서

뉴트리션 | 2021.05.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여수시가 시민이 직접 디자인 하는 '항꾸네 섬, 썸 낭만문화도시 여수'를 만들기 위해 지난 3일 여수 히든베이 호텔에서 시민 100인 원탁회의를 열고 있다.

[뉴트리션] 여수시가 시민이 직접 디자인 하는 '항꾸네 섬, 썸 낭만문화도시 여수'를 만들기 위해 지난 3일 여수 히든베이 호텔에서 시민 100인 원탁회의를 가졌다고 4일 밝혔다.


'항꾸네 섬, 썸 낭만문화도시 여수'는 여수시민이 직접 디자인하는 문화도시로, 함께 성장하고, 공유하며, 함께 만들고, 즐기는 문화도시 여수를 의미한다. 쉽게 말하면 '항꾸네(함께의 사투리) 문화도시를 만들자'는 뜻이다.


이날 100인 원탁회의에 참석한 시민패널은 시민 공모를 통해 모집되었으며, 남녀노소 세대별, 직업별 등 여수시민 각계각층의 사람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이번 회의에는 함께 성장하는 문화도시 여수를 위해 지역문화인재 육성 방안, 지역 문화자원의 확충과 자원의 공유 방안, 문화예술 협업 활성화 방안 및 지원정책, 시민 및 문화소외계층의 문화 향유를 위한 정책 방향, 섬 지역 문화 특정화와 도시와의 교류 활성화 방안 등 5개 주제로 브레인스토밍을 통해 아이디어를 도출했다.


참석한 시민 100인 패널은 문화도시 여수라는 큰 배를 타고 있는 선원으로서 코로나19와 오버투어리즘(수용 가능한 범위를 넘어서는 관광객이 몰려들면서 도시를 점령하고 주민들의 삶을 침해하는 현상), 젠트리피케이션(낙후된 구도심 활성화로 사람과 돈이 몰리면서 원주민이 밀려나는 현상) 등의 문제에 맞서 시민이 행복한 문화도시로 순항하기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문화도시 시민 100인 패널은 향후 문화도시 여수를 만들어가는 시민 플랫폼으로 역할하며, 원탁회의에서 나온 의견은 여수 문화도시 조성계획에 반영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열띤 토의에 임하는 시민들의 모습에서 문화도시 조성에 대한 의지를 읽을 수 있었다"면서, "여수시민 100인 패널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문화도시 여수 건설에 관심을 가지고 좋은 의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잇따른 노후 위니아딤채 화재…리콜 조치 요망
화재 위험으로 위니아딤채 리콜이 진행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 제공[한스경제=장재원 기자] 한국소비자원...
[속보] 광양 코로나 확진자 9명 발...
코로나 확진자 , 코로나19 (국제뉴스DB)경기 광양에 코로나19 확...
[엄영수 신혼집 탐방] "세 번째 결...
이보다 기쁜 일은 없다. 엄영수는 지난 2월 아내 에스더씨와 미...
[속보] 머스크, 테슬라 비트코인 ...
머스크 CEO가 비트코인을 이용한 결제 프로그램의 중단을 알렸다...
횡령 부인 박수홍 친형…박수홍, "...
방송인 박수홍이 친형의 횡령 의혹과 관련해 법으로 해결하겠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3일 [목]

[출석부]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