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광양시, 꽃 지도 들고 떠나는 광양여행

뉴트리션 | 2021.05.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유당공원 이팝나무

[뉴트리션] 꽃의 도시 광양시가 싱그런 5월을 맞아 '꽃 지도 들고 떠나는 광양여행'을 소개한다.


봄이 가장 먼저 오는 광양은 매화를 시작으로 유채꽃, 철쭉, 장미, 이팝나무꽃, 라벤더, 코스모스 등 사계절 내내 향긋한 꽃의 행렬이 이어진다.


계절의 절정을 이루는 5월엔 유당공원 이팝나무꽃, 국사봉 철쭉, 서천 장미공원 등 도시 곳곳이 꽃의 색채로 향기롭다.


유당공원의 5월은 오랜 세월을 굵어 온 아름드리 고목을 새하얗게 덮는 이팝나무꽃으로 피어난다.


이팝나무는 꽃술이 이밥, 즉 새하얀 쌀밥과 같아 붙여진 이름으로 꽃이 풍성하게 피면 풍년이 든다는 흥미로운 속설을 갖고 있다.


꺾이고 구부러지고 뒤틀렸어도 푸른 신록을 이뤄가는 고목들과 노랑어리연이 수줍게 핀 연못이 한층 운치를 더한다.


해발 532m 국사봉을 온통 분홍빛으로 물들이는 철쭉도 아름답다.


특히, 억불봉을 비롯한 백운산 능선들이 붉은 철쭉과 보색대비를 이루며 수묵채색화를 그리는 장관은 보는 이의 탄성을 자아낸다.


국사봉은 백운산이 억불봉, 노랭이봉, 대치재를 거쳐 남향한 지맥으로, 35ha 철쭉 동산, 4km에 이르는 아름드리 편백숲과 함께 가야산, 섬진강, 광양만의 풍광을 품에 아우른다.


광양읍 서천의 13,000㎡ 규모 장미공원은 56종 22,000주에 달하는 각양각색의 장미꽃이 저마다 고혹적인 자태와 향기를 뽐내는 5월의 명소다.


은은한 야간 조명과 생동감 넘치는 무지개 음악분수는 서천 장미공원의 밤을 낭만으로 물들이며 시민과 관광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박순기 관광과장은 "봄이 가장 먼저 오는 광양은 사계절 꽃의 도시이다"며, "순백색으로 5월을 싱그럽게 꽃피우는 유당공원의 이팝나무는 천년의 이야기를 간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백운산 능선의 운무를 배경으로 붉게 핀 국사봉 철쭉, 고혹적으로 피어난 서천변의 장미꽃을 향유하는 것은 자신에게 특별한 5월을 선물하는 것이다"고 덧붙였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세인트앤드류스, 21SS 클래식한 커플 필드패션 제안
클래식함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하이엔드 골프웨어 브랜드 세인트앤드류스에서 클래식한 커플 필드패션을 ...
인천 중구 안전한 도시 첫걸음 국...
[뉴트리션] 인천 중구는 지난 12일 국제안전도시 ...
오산시, 배달강좌 런앤런 강사 역...
런앤런강사역량강화교육 [뉴트리션] 오산시는 지난...
인천강화교육지원청, 강화 생태환...
[뉴트리션] 인천강화교육지원청은 지난 12일 (사)...
인천 중구, 농지성토 T/F 구성 집...
[뉴트리션] 인천 중구는 농지의 무분별한 불법 성...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6일 [일]

[출석부]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왕뚜껑
[포인트 경품]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