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울산국제영화제 "젊은 영화인의 등용문으로 입지 다진다"

뉴트리션 | 2021.05.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울산시는 '2021년 울산국제영화제 영화제작 지원사업'에 전국 학생 252편, 울산 시민 18편 등 지난해보다 44편(19.5% 증)이 증가한 총 270편이 신청하여 성황리에 접수를 마감했다고 밝혔다.


'영화제작 지원사업'은 울산시가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워진 창작 환경 속에서도 꿈을 위해 도전하는 젊은 영화인을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장래 영화인을 목표로 하는 전국의 영화학도들을 대상으로 하는 학생 부문에 총 252편이 참여하면서 울산국제영화제가 명실공히 재능 있는 젊은 영화인들의 등용문이라는 차별화된 입지를 구축하는 데 성공한 것으로 보인다.


접수 기간(4월 19일 ~ 30일)의 신청 현황을 보면, 한국예술종합학교, 중앙대, 홍익대, 경성대, 유니스트 등 전국 53개 대학 소속 학생들이 신청하였으며, 국내 영화 관련 주요 대학들이 대부분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울산 시민을 대상으로 하는 시민 부문도 올해 18편이 신청하여 작년보다 6편 증가(50% 증)하면서 울산 시민의 영화제에 대한 관심도 많이 높아진 것으로 보인다.


울산시는 접수한 신청 작품 중 시나리오 완성도, 기획의 적절성 및 독창성, 제작 계획 및 예산의 적합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지원 대상을 25편 내외로 6월 말 선정할 예정이며, 총 2억 3,000만 원을 작품에 따라 차등 지원하게 된다.


선정된 작품은 10월 말까지 영화 제작을 마치고 오는 12월에 열릴 울산국제영화제에서 상영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는 전국 학생 214편, 울산 시민 12편 등 총 226편을 신청 받아 총 24편을 제작 지원하여 완성작을 울산국제영화제 프레 페스티벌 기간에 상영한 바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올해도 뜨거운 관심과 성원을 보내준 전국의 젊은 영화인들과 울산 시민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울산국제영화제가 젊은 영화인들의 꿈을 이루어 주고 울산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고 즐기는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토트넘 리즈] 손흥민, 뒤 없는 토트넘 구할까…챔스 ...
손흥민이 8일 토트넘-리즈 경기에서 개인 기록과 팀의 챔스 진출을 위해 골문을 겨냥한다. / 연합뉴스[한스...
카네이션 받은 손정민씨 아버지…"...
고 손정민 군의 아버지 손현 씨(오른쪽)가 어버이날인 8일 오후 ...
빈센조 후속 마인…재벌가의 비밀...
드라마 '빈센조'의 후속 마인이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고 ...
빈센조 곽동연 "장한서와 닮은 점?...
[한스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송중기 못지않은 존재감으로 극을 ...
놀면뭐하니 MSG워너비 이 멤버 실...
놀면뭐하니 캡쳐'놀면뭐하니' MSG 워너미 멤버가 공개됐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8일 [토]

[출석부]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팔도비빔면
[포인트 경품]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