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영천시, 2011년 이후 최대 인구 기록

뉴트리션 | 2021.05.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영천시는 4월 말 기준 인구수가 10만 2,529명으로 2011년 이후 10여 년 만에 최대 인구를 기록했다고 지난 3일 밝혔다.


영천시 인구는 2011년 말 기준 10만 4,182명에서 매년 지속적으로 감소하여 2018년 7월 말에는 10만 186명까지 감소하였으나, 다양한 인구시책 추진을 통해 등락을 거듭하며 조금씩 상승하다가 현재 2018년 7월 말 최저 인구 대비 2,343명이 증가한 10만 2,529명을 기록하는 등 인구 그래프에 연일 상승곡선이 그려지고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시는 전 실·과·소에서 시행 중인 시책사업 간 시너지 효과를 통한 시민 편익 증대, 영천-대구 간 대중교통 환승시스템 도입 및 복선 전철사업, e-편한 세상 입주 등 정주여건의 실질적인 개선을 통한 '살고 싶은 도시'로서의 긍정적인 인식 확산을 인구증가의 주요 요인으로 분석하고 있다.


또한, 민선 7기 출범 이후 인구 10만 붕괴 저지를 위해 영천시 전체를 아우르는 민·관 합동 영천 주소 갖기 운동을 지속 실시하고 시민들이 직접 체감할 수 있도록 전입 혜택을 확대 지원하는 등 우리 시 특성에 부합하는 시의성 있는 인구증가 시책을 적극적으로 발굴·추진하여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뿐만 아니라, 2020년에는 경상북도 내 최초 인구정책과를 신설하고 '영천시 인구정책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실시, 실거주 미전입자가 많은 관내 학교와 직업군인 및 군무원을 대상으로 기숙사비 20만원·생활지원금 30만원 지원과 전입을 유도한 시민에게 개인유공지원금을 지급하는 등 '살기 좋은 영천'을 조성하기 위한 행보를 지속적으로 이어가고 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현재 인구에 만족하지 않고 11만 인구 달성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며 "향후 인구증가를 위한 대구도시철도 1호선 영천경마공원(금호) 연장 등 중·장기 대책과 영천 주소 갖기 운동, 전입시민 지원 등 단기 대책을 병행하여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8일 불스원 프리미엄 스팀세차 관련 홈플 퀴즈 정답 ...
'불스원 프리미엄 스팀세차' 관련 홈플 퀴즈 정답이 공개됐다. / 마이 홈플러스[한스경제=이수현 기...
어버이날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 ...
어버이날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 정답은?5월8일 KB 리브메이트 ...
구혜선, 안재현은 품어달라 유튜버...
구혜선, 안재현은 '품어달라' 유튜버는 '명예훼손 고소...
[걸어서 세계속으로] 호주 레이디...
[걸어서 세계속으로] 호주 레이디엘리엇섬·레인보 비치·힐리어...
부산 동구, 다행복교육지구 학부모...
[뉴트리션] 부산 동구는 부산남부교육지원청과 함...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8일 [토]

[출석부]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 팔도비빔면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