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파주시, 제2회 파주 기록물 수집 공모전 당선작 선정

뉴트리션 | 2021.05.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파주 기록물 수집 공모전 당선작 선정

[뉴트리션] 파주시 중앙도서관은 민간기록물 관리위원회를 열고 '제2회 파주 기록물 수집 공모전' 당선작을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에는 643건의 기록물이 접수됐다. 민간기록물 관리위원회는 접수된 기록물 중 예비심사를 거쳐 본선에 오른 기록물들을 심도 있게 평가했고 기록상(대상) 1명, 한반도상(최우수상) 2명, 평화상(우수상) 5명을 선정했다.


영예의 기록상(대상) 수상자는 1925년 발간된 사씨남정기 초판본 및 1950년 경기도 도민증 등 문서 및 고서 68건을 비롯해 100년된 재봉틀, 제사용품 등 생활박물 180여건 등 총 258건의 귀중한 기록물을 제출한 유해균 선생이다. 유해균 선생으로부터 출품된 다양한 기록물은 자료 수가 많을 뿐 아니라 재개발로 인해 사라질 마을의 기록으로 문화사적 가치와 품질이 매우 높고 일상의 사소한 물건들이 지역의 소중한 문화자원이 될 수 있는 모범적인 사례로 평가받았다.


한반도(최우수)상에는 유연수 선생이 선정됐다. 유연수 선생이 제출한 1923년 일본에서 발행된 파주군지와 파주시 독립운동가 유영 선생의 젊은시절 등에 관한 다양한 사진들은 금촌·탄현·장단 등 파주 내 다양한 지역들에 관한 지역사적 가치가 높은 자료로 평가받았다.


또 다른 한반도(최우수)상 수상자 여민구 선생은 공무원 봉급명세서 및 봉급통장, 공무원증, 발령장 등은 공직 임용부터 퇴직까지 40년간 빠짐없이 모아온 일상의 기록물을 제출해 수상했다. 생활사적 가치가 높은 일상아카이빙 사례로 크게 주목받았다.


파주시 민간기록물 관리위원회는 심사평을 통해 "이번 공모전은 생활사료와 문헌자료가 다양하게 출품된 점이 특히 고무적"이라며 "파주시민들의 기록에 대한 인식이 많이 향상됐고, 앞으로의 파주시 민간기록물 수집과 활용 측면의 발전이 기대된다"라고 평가했다.


파주시는 향후, 당선작들을 중앙도서관 2층 디지털기록관에 전시할 예정이며 제3회 파주 기록물 수집 공모전은 하반기에 진행된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국산 2호 코로나 치료제 안갯속…신풍제약 임상 실패 ...
의약품 연구개발. /연합뉴스[한스경제=변동진 기자]국산 2호 코로나19 치료제 탄생이 늦어질 것으로 전망된...
[오늘날씨] 전국 산발적 비...빗길...
17일 전국에 산발적인 비가 내린다. / 연합뉴스[한스경제=이수현...
[강일홍의 클로즈업] 연예계 빌딩 ...
배우 김태희(왼쪽)와 하정우는 보유한 일부 건물을 최근 되팔아 ...
화미사, 순수 자연 유래 성분으로 ...
리얼 클린 뷰티 브랜드 화미사가 미세먼지가 한창인 요즘 예민해...
中 굴기에 맞선 美 반도체 패권 선...
지난 4월 화상으로 열린 기후정상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조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7일 [월]

[출석부]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