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경기도 농업기술원, 인기 다육식물 세덤 신품종 그린팡 개발

뉴트리션 | 2021.05.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세덤 신품종 그린팡

[뉴트리션] 경기도농업기술원 선인장다육식물연구소가 다육식물 중 인기가 많은 세덤 신품종 '그린팡(Green Pang)'을 개발했다.


다육식물(多肉植物)은 식물체의 줄기나 잎에서 수분을 많이 함유하고 있는 저수조직이 발달해 두꺼운 육질을 이루고 있는 식물로서, 식물분류학상 약 1만종 이상 분포하고 있다.


이 중 돌나물과에 속하는 세덤(Sedum)은 소형의 다년생 다육식물로 라틴어 'sedeo(앉다)'에서 유래됐다. 세계적으로 북반구의 열대와 온대지역에 400여종 이상이 분포하며 국내에는 돌나물, 기린초, 꿩의비름 등이 자생하고 있다.


세덤속 식물은 줄기가 곧게 자라는 직립형, 잎이 줄기에 밀생(密生)해 있는 로제트(Rosette)형, 줄기가 늘어지는 형 등으로 생육 형태가 다양하다. 국내 유통 다육식물 중 약 15%를 차지하는 것으로 추정되며, 재배방법이 쉬워 분화용으로 많이 소비된다. 건조하거나 추운 환경에서도 잘 견디기 때문에 벽면녹화, 옥상녹화 등 조경용으로도 활용 가능하다.


이번에 개발된 신품종 '그린팡'은 황녹색의 곤봉형 모습이다. 잎이 빽빽, 단단하고 두꺼운 편으로 잎 떨어짐 현상이 적어 번식과 유통이 쉽고 상품성이 높은 품종이다. 잎 끝은 주황색을 띄고 있으며 봄, 가을철 햇빛을 많이 받으면 그 색이 더욱 살아나 관상가치로 인한 소비자 선호도도 높다.


농기원은 '그린팡'이 화훼 소비촉진과 국내·외 시장 확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올해부터 농가 보급을 확대할 예정이다.


김석철 경기도농업기술원장은 "국내외 소비자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다양한 다육식물 신품종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농가 소득향상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잇따른 노후 위니아딤채 화재…리콜 조치 요망
화재 위험으로 위니아딤채 리콜이 진행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 제공[한스경제=장재원 기자] 한국소비자원...
[속보] 광양 코로나 확진자 9명 발...
코로나 확진자 , 코로나19 (국제뉴스DB)경기 광양에 코로나19 확...
[엄영수 신혼집 탐방] "세 번째 결...
이보다 기쁜 일은 없다. 엄영수는 지난 2월 아내 에스더씨와 미...
[속보] 머스크, 테슬라 비트코인 ...
머스크 CEO가 비트코인을 이용한 결제 프로그램의 중단을 알렸다...
횡령 부인 박수홍 친형…박수홍, "...
방송인 박수홍이 친형의 횡령 의혹과 관련해 법으로 해결하겠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3일 [목]

[출석부]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