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한강공원 실종 대학생 "머리 자상 사인 아냐" 사건은 미궁으로

국제뉴스 | 2021.05.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 한강공원에서 잠들었다가 실종돼 엿새 만에 주검을 발견된 대학생 손정민(22)씨의 1차 부검 결과 머리에 난 자상이 직접 사인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1일 경찰과 유족 등에 따르면 서울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이날 오전 손씨의 시신을 부검했다. 국과수는 "시신의 부패가 진행돼 육안으로는 정확한 사인을 알 수 없다"는 1차 구두 소견을 낸 것으로 전해졌다.

손씨의 아버지는 취재진에 "머리의 상처는 베인 상처가 아니고 어떤 것에 부딪히거나 뭉툭한 것에 맞았을 때 나는 상처라고 했다"며 2~3군데 자상이 직접적인 사인이 아니라고 했다고 전했다.

손씨는 이어 "뺨 근육이 파열됐다고 한다"며 "입안의 치아는 괜찮은 상태다. 누구한테 맞은 건지 어딘가에 부딪힌 건지는 아직 모른다"고 전했다. 국과수는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이날 채취한 시료를 정밀 검사할 예정이다. 정민씨의 사망 원인은 정밀검사 결과가 나오는 15일 뒤에야 명확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손씨는 자신의 SNS에 "내일 국과수 부검예정이고 끝나면 장례절차는 시작할 계획"이라며 "결과에 따라 수사가 필요하다면 경찰에서 수사를 진행한다고 한다"고 전했었다. 그는 이어 "수사가 되는 게 좋은 건지 아무 일이 없는 게 좋은 건지 모르겠지만 둘 다 원하지 않는 결과가 나왔다"며 "그간의 관심에 감사드리며 특히 전 몰랐는데 며칠째 정민이를 찾아주신 민간구조사 차종욱님께 깊은 감사드린다"고 했다.

고인은 지난달 24일 오후 11시쯤부터 이튿날인 새벽까지 친구 A씨와 함께 한강공원에서 술을 마신 뒤 잠들었다가 실종됐다. 친구 A씨는 25일 오전 4시30분쯤 잠에서 깨 홀로 귀가했다. 주변에 손씨가 있었는지 여부는 파악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성종 소집해제, "이야기 못하고 간 점 죄송... 더 열...
성종 인스타그램그룹 인피니트 멤버 성종이 소집해제 소식을 전했다.8일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속보] 청송군 코로나19 확진자 4...
코로나19 / 코로나 방역 (국제뉴스DB)청송군에서 코로나19 확진...
현대중공업, 또 사망사고…울산조...
8일 업계에 따르면이날오전 8시 55분께 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에...
정세운, 네이버 NOW. 야간작업실서...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가수 정세운이 스페셜 호스트 활동...
[업비트 특징주] 퀸텀 시세 하락세...
[업비트 특징주] 퀸텀 시세 하락세 3만 1000원대 위험퀸텀 가상...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8일 [토]

[출석부]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팔도비빔면
[포인트 경품]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