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태안군, 환황해권 해양경제 중심축 신해양도시 만들기 박차!

뉴트리션 | 2021.05.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태안군이 풍부한 해양자원과 연안자원을 활용해 지속가능한 미래 발전 기반 구축에 적극 나섰다.


군은 지난 30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 군 관계자, 군 자문교수단, 용역사 등이 모인 가운데 '신해양도시 미래비전 연구 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


보고회에 따르면, 군은 '군민과 함께하는 환황해권 해양경제의 중심축, 신해양도시 태안'이라는 비전으로 해양의 다원적 가치를 활용한 지속가능한 발전기반을 구축하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이를 실현하기 위한 전략으로 △최첨단 과학도시 △건강한 치유도시 △친환경 생태도시 △스마트 수산도시 △포용적 교류도시 건설을 추진한다.


우선,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는 서해안 대표 해양과학기술 도시를 조성하겠다는 목표로 '해양휴양형 인공지능 연구기반 조성', '마리나항만 및 복합단지 조성', '요트튜닝산업 거점단지 조성' 등의 사업을 준비한다.


이와 함께, 서해안을 대표하는 해양치유 관광 거점 조성을 위해 '해양치유산업 클러스터 조성', '만리포 해양레저 관광 거점 조성', '다계절 테마해수욕장 조성' 등을 계획 중이다.


더불어, 해양환경 및 연안 생태 자원의 균형 있는 개발을 위해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부남호 해수유통 추진', '해양환경 컨벤션도시 조성' 등의 사업을 구상하고 있다.


또한, 수산업과 어촌의 가치를 보전하고 이를 미래 성장동력으로 육성하고자 '해삼산업 클러스터 육성',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수산식품 산지거점유통센터 건립' 등의 추진을 준비 중이다.


이밖에, 충남 서해안을 넘어 환황해권의 대표 교류 도시로 발돋움하고자 '서해안 해양환경 교류 확대', '신해양 주민자치 역량 강화' 사업 등도 함께 포함했다.


군은 이번 연구를 통해 선정된 사업을 해당 관련부서의 검토를 통해 사업화할 수 있도록 구체화하고 추후 상위계획 반영에 적극 힘쓴다는 방침이다.


가세로 군수는 "태안의 미래를 이끌 해양산업과 고부가가치 첨단산업을 지속적으로 발굴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며 "앞으로 바다의 지속가능한 이용 방안을 강구해 태안의 경제영토를 확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와디즈 그린토마토 모공앰플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
와디즈 그린토마토 모공앰플 캐시워크돈버는퀴즈 정답 공개. / 캐시워크[한스경제=김정환 기자]13일 와디즈...
용인시, 폐건전지 버리지말고 종량...
(사진제공=용인시)시관계자가수거된폐건전지를확인하고있는모습(...
창녕군, 2021 전국 어린이 태권왕 ...
(창녕=국제뉴스) 창녕군민 체육관 전경. (사진=홍성만 기자)(창...
베리굿, 소속사 인수합병으로 7년 ...
13일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걸그룹 베리굿은 소속사의 ...
나녹스, 한-이스라엘 경제협력 대...
한국 용인에 건설중인 나녹스 FAB시설 3D 조감도최근 한국과 이...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3일 [목]

[출석부]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 경품]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