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관악구, 5월 개인지방소득세는 안전하고 편리한 비대면 전자신고로~

뉴트리션 | 2021.05.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관악구가 '5월 소득세 확정신고의 달'을 맞아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고 편리한 신고를 위해 다양한 지원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2020년 귀속에 대한 소득세 납세의무자는 오는 5월 1일부터 31일까지 종합소득세와 개인지방소득세를 세무서와 자치단체에 신고·납부해야 한다.


구는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를 위해 방문을 자제하고 인터넷 홈택스와 위택스를 이용해 종합소득세와 개인지방소득세를 한 번에 신고할 수 있는 방법을 구 홈페이지를 통해 적극 안내하고 있다.


특히 국세청 모두채움신고서 발송 대상자 약 3만 3,000명에게는 별도로 안내 문자를 발송했다. 모두채움신고대상자는 ARS 전화 한 통과 팩스 등으로 간편하게 신고할 수 있으며, 개인지방소득세는 수령한 신고서의 납부세액을 납부만 하면 신고가 인정된다.


또한 5월 한 달간 구청 본관 2층 관악갤러리에 '개인지방소득세 도움창구'를 설치, 비대면 신고가 어려운 만 65세 이상 어르신과 장애인을 대상으로 방문신고 안내 및 상담을 진행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국세통신망 구축 등 관악세무서와 긴밀히 협조하고 있다.


방문민원에 대한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창구직원과 납세자간 가림막과 듀얼 모니터를 설치했으며, 도움창구 운영 기간 동안 방문자 예방수칙 준수 안내 및 주기적인 방역 실시 등 방역수칙 준수에 총력을 다할 예정이다.


한편 구는 코로나19 피해 사업자 등의 종합소득세 및 개인지방소득세의 납부기한을 8월 31일까지로 3개월 연장하고, 그밖에 신고·납부에 어려움이 있는 납세자의 납부기한 연장 신청을 적극 지원하는 등 위기상황에 대응하는 세무행정에 앞장서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지만 납세자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도움창구를 운영하고, 신고·납부 방법을 적극 안내하는 등 주민의 불편과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납세편의 제도를 마련해 납세자 중심의 편리한 조세행정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토트넘 리즈] 손흥민, 뒤 없는 토트넘 구할까…챔스 ...
손흥민이 8일 토트넘-리즈 경기에서 개인 기록과 팀의 챔스 진출을 위해 골문을 겨냥한다. / 연합뉴스[한스...
카네이션 받은 손정민씨 아버지…"...
고 손정민 군의 아버지 손현 씨(오른쪽)가 어버이날인 8일 오후 ...
빈센조 후속 마인…재벌가의 비밀...
드라마 '빈센조'의 후속 마인이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고 ...
빈센조 곽동연 "장한서와 닮은 점?...
[한스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송중기 못지않은 존재감으로 극을 ...
놀면뭐하니 MSG워너비 이 멤버 실...
놀면뭐하니 캡쳐'놀면뭐하니' MSG 워너미 멤버가 공개됐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8일 [토]

[출석부]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팔도비빔면
[포인트 경품]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