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천안시, 풍서천 지방하천 정비사업 내년 우기 전 마무리 추진

뉴트리션 | 2021.04.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천안시가 풍서천 주변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풍서천 지방하천 정비사업'을 내년 우기 전에 마무리하기로 했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지난 7일 현재 공정률 40%로 순항 중인 풍서천 지방하천 정비사업이 내년 우기 전에 마무리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하라고 관련 부서에 지시했다.


풍서천 지방하천 정비사업은 풍서천의 상?하류부를 종합적이고 자연친화적인 하천으로 조성해 홍수 시 하천범람 방지, 침수예방 등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재해예방사업이다.


추가로 시민들이 캠핑과 휴식공간으로 활용하고 있는 대덕리 자연발생유원지에 친수공간을 조성해 시민에게 휴식처를 제공하는 친수사업이기도 하다.


이 사업은 2022년 8월 준공을 목표로 총사업비 303억 원(국비 52억, 도비 145억, 시비 106억)을 투입해 풍세면 용정리~광덕면 보산원리 일원 하천정비(L=6.517km), 보2개소와 잠수교 2개소 등을 설치한다.


현재까지 시는 상류부인 광덕면 대덕리, 보산원리, 매당지구에 대한 호안 설치 및 가동보 설치를 거의 마무리했으며, 올 하반기부터 하류부인 풍세면 보성리, 용정리 구간에 제방 신설 및 가동보, 호안설치를 추진할 예정이다.


친수지구 공사와 관련해서는 올해 중 추진할 계획으로, 시민의 안전을 위해 광덕면 대덕리 하천 내 자연발생유원지(간이캠핑장) 출입을 폐쇄하고, 생태계와 어우러지는 산책길, 휴식공간 등을 조성할 방침이다.


이경배 건설도로과장은 "풍서천 지방하천 정비사업을 성공적으로 신속히 마무리해 풍서천을 비롯한 자연발생유원지를 내년부터 새로운 모습으로 단장시켜 더 많은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시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수원시의회, 청와대와 국회에 보낼 지방자치법 시행령...
수원시의회(의장 조석환)는 지난 13일 열린 제359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이재식 의원이 대표 발의한 '...
서예지 해명 입장에 옹호글 등장
서예지 해명 입장에 옹호글 등장(사진= 온라인 커뮤니티)서예지 ...
대박부동산 장나라·정용화 "사람 ...
배우 강홍석 정용화 장나라 강말금(왼쪽부터 차례대로)이 KBS2 ...
뽕숭아 학당, 뽕학당 내 바람둥이 ...
[한스경제=김정환 기자]TV조선 '뽕숭아학당'에 숨어있는 바람둥...
동작구, 소상공업체 서울경제 활력...
[뉴트리션] 동작구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4일 [수]

[출석부]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빼빼로
[포인트 경품]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