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아산시-공세리성당, 성체거동 계승·발전 위해 협약 체결

뉴트리션 | 2021.04.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7일 아산시와 공세리성당이 가톨릭 문화유산인 성체거동의 복원과 계승·발전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성체거동은 성체에 대한 신심(信心)을 고취 시키기 위해 성체를 모시고 하는 행렬로, 초대 교회 때부터 행한 대표적인 가톨릭의 전통문화 중 하나다. 우리나라에서도 천주교가 전래된 이후부터 지속적으로 행해져 왔으며, 한국전쟁 중에도 거행돼 전쟁으로 고통받던 신앙인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준 바 있다.


세계 곳곳에서 성체거동이 이루어지고 있지만, 두 본당이 서로 교류하며 지속적으로 이루어진 것은 아산 공세리성당과 당진 합덕성당 성체거동이 유일해 그 의미가 크다.


이에 아산시와 공세리성당은 성체거동의 역사적 의미를 재조명하고 널리 알려 종교행사를 넘어 지역의 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자는 데 뜻을 모았다. 특별히 우리나라에는 불교, 유교와 관련된 다양한 종교행사가 무형문화유산으로 지정되어 전승되고 있지만, 우리나라에 전래된 지 250년이 넘은 가톨릭 관련 전통행사의 무형문화유산 지정은 없었다는 문제의식도 함께 공유됐다.


이날 협약에 따라 아산시는 성체거동을 포함한 가톨릭의 전통문화가 단절 없이 보존·계승되어 새로운 문화의 장으로 형성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오세현 시장은 협약식에서 "공세리성당은 한반도 가톨릭 역사에 있어 아주 중요한 성지이자 아산시민이 사랑하는 명소이고, 아산 공세리성당과 당진 합덕성당 간 성체거동은 두 지역의 오랜 교류의 역사이기도 하다"면서 "두 본당 간 성체거동이 우리의 소중한 전통문화유산으로 보존·계승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팩트체크] 서 씨 여배우 3명과 얽힌 김정현 논란, 진...
김정현과 서지혜 서현 서예지(왼쪽부터) 사이의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소문만 무성했던 이야기는 이들이 ...
유한양행 센스밸런스 캐시워크 돈...
캐시워크 홈페이지[한스경제=허지형 기자]'유한양행센스밸런스'...
로스쿨 김범, 섬세하게 빚어낸 감...
사진출처 :JTBC'로스쿨''로스쿨' 김범이 살인 사건의 용의자로 ...
홈플러스 시그니처 오전 10시 홈플...
홈플러스 퀴즈 정답이 공개됐다.16일 오전 10시 공개된 홈플 퀴...
어쩌다 사장 조인성, 박인비와 인...
8일 방송된 tvN '어쩌다 사장'에는 '골프 여제' 박인비와 그의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6일 [금]

[출석부]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