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세종시, 우리말·우리글, 사랑하는 도시 만든다

뉴트리션 | 2021.04.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세종특별자치시가 시민들의 한글 사용을 촉진시키고 한글에 대한 의식을 고취하기 위해 녥년 한글사랑도시 조성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한글 진흥 활동을 본격화한다.


시는 올해 전국 광역시·도 중 유일하게 한글 진흥을 위한 전담부서를 조직, 보다 전문화된 한글 진흥사업을 위한 초석을 다진 바 있다.


이와 더불어 지난해 수립한 '한글사랑 5개년 추진계획'을 발판으로 올해 이 사업의 첫 걸음인 녥년 한글사랑도시 기본계획'을 수립·추진한다.


2021년 한글사랑도시 조성 기본계획은 ▲운영기반 구축 ▲도시미관 개선 ▲교육 진흥 ▲문화 확산 ▲공공언어 개선 등 5가지 과제를 뼈대로 한 한글사랑도시 기반 조성에 목표를 두고 있다.


먼저, 운영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한글 관련 전문가, 시민 등 15명 내외로 구성된 '한글사랑위원회(상설)'를 신설한다.


이들은 시 한글 진흥정책·사업에 전반에 관한 자문을 제공하고, 외국어·외래어 등에 대한 적절성 여부를 판단하고 순화어를 제시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특히, '시와 시민이 함께 만드는 한글사랑도시 세종'이라는 방향성에 걸맞게 한글사랑위원회의 시민참여 비율을 50% 이상으로 구성할 계획이다.


도시미관 개선은 관내 읍·면·동 중 공모를 통해 '한글사랑거리'1곳을 선정·조성한다.


또 시청사 내 '한글 특화 책 문화센터'를 구축해 한글사랑 문화 확산을 위한 교육, 책 출판 관련 체험, 세종대왕 관련 전시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교육 진흥을 위해서는 시민, 공무원들의 학습을 위해 오는 9∼10월 중 정책아카데미에 '한글의 달'을 편성하며, '세종시민대학 집현전'을 통해 시민 대상 한글교육을 운영할 방침이다.


문화 확산을 위해선 '한글사랑 글씨체'를 제작?배포하고 한글사랑 동아리, 한글보안관을 운영해 시민 주도의 한글사랑 문화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공공언어 개선을 위해 시 소속 공무원들의 한글교육 이수율을 성과관리에 반영해 한글 및 국어역량을 강화하게 된다.


박경찬 한글진흥담당 사무관은 "한글 진흥정책 관련 상설전문위원회인 한글사랑위원회 구성이 가장 첫 과제"라며 "대표성과 전문성을 고루 갖춘 위원회 조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춘희 시장은 "전담부서인 한글진흥담당 신설에 그치지 않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한글 진흥을 이루고자 신속히 기본계획을 수립했다"면서 "수요자 중심의 한글사랑도시 조성을 위해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놀면뭐하니 지원자 류준열, 정체는 조정석?
MBC '놀면 뭐하니'지원자 '류준열'의 정체가 궁금증을 모았다.10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
[속보] 남양주 부영애시앙주상복합...
[속보] 남양주 부영애시앙주상복합 화재 발생 '현재 상황은?&...
김정현 소속사 갈등 왜? 팬 성명문...
김정현 소속사 갈등 왜? 팬 성명문 건강 악화에도 엄청난 활동배...
보은 탄부초, 학생희망도서 선정 ...
희망도서 선정활동 모습.(제공=보은교육지원청)(보은=국제뉴스) ...
괴산군, 대제산업단지 입주기업 ㈜...
준공식 모습.(제공=괴산군청)(괴산=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0일 [토]

[출석부]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빽다방 앗메리카노(Hot)
[포인트 경품]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