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4·7재보선, 성평등 정책 실종…오세훈, 조직문화 고쳐야"

더팩트 | 2021.04.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시장 위력 성폭력 사건 공동행동이 8일 오전 서울시청 도서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에게 구체적인 성평등 정책을 촉구했다. /최의종 기자
서울시장 위력 성폭력 사건 공동행동이 8일 오전 서울시청 도서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에게 구체적인 성평등 정책을 촉구했다. /최의종 기자

여성단체 기자회견 "박원순 피해자 복귀 약속 지켜라"

[더팩트ㅣ최의종 기자] 290여개 여성단체가 모인 서울시장 위력 성폭력사건 공동행동(공동행동)이 4·7 재보궐선거에 대해 "(선거) 이유가 된 성폭력 사건을 직시하지 않고 성평등 정책은 실종됐다"라고 평가했다.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에게는 "성차별 관행을 뿌리 뽑으라"고 촉구했다.


공동행동은 8일 오전 중구 서울도서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부동산으로 시작해 부동산으로 끝난 선거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선거"라고 이번 선거를 평가했다.


이들은 선거 기간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박원순 전 서울시장 사건을 정쟁의 도구로만 활용했다고 지적했다. 양당이 내놓은 성평등 공약이 군소정당의 공약과 비교해도 부족했다고 주장했다.


김은화 한국여성민우회 회원은 "오 시장은 이렇다 할 성평등 공약조차 내놓지 않았다. 캠프의 이준석 뉴미디어본부장이 '시대착오적인 페미니즘을 강요하지 말라'고 말했는데 앞뒤가 맞지 않는다"며 "(피해자 업무 복귀) 약속은 반드시 지켜지길 바란다"고 했다.


오 시장은 이날 새벽 당선 소감을 통해 "피해자가 오늘부터 편안한 마음으로 업무에 복귀하도록 잘 챙기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들은 오 시장에게 성평등 정책을 즉각 마련하라고 요구했다. 윤김진서 유니브페미 대표는 "여성의 안전에 대한 이해가 없는 후보가 정권심판이라는 이름으로 다시 서울시장이 됐다는 사실이 비참하다"며 "당장 오늘부터 공존할 수 있는 평등한 서울을 고민해라. 당선자로써 마땅히 할 첫 단계"라고 주장했다.


구체적으로 오 시장에게 서울시의 조직문화를 고쳐야한다고 지적했다. 한국여성노동자회 활동가 '밍갱'은 "피해자가 안전하게 복귀할 환경, 성차별 괴롭힘 관행 뿌리 뽑기, 성평등한 서울을 위한 대책 수립을 요구한다"고 말했다.


기자회견이 끝난 후 서울시장 당선자에게 전달하는 시민공동성명을 알리는 퍼포먼스가 진행됐다. 해당 성명에는 '당선자는 매일 매시간 매초마다 성평등을 되새김질하시길', '정치의 목표는 집권이 아니라 더 나은 사회를 만드는 것이어야 합니다' 등의 내용이 담겼다.



bell@tf.co.kr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송혜교 후원, "안내서 1만 부 기증"
송혜교sns배우 송혜교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11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일을 맞아 중국 창사임시정부...
[속보]군산시청, "이리중앙교회, ...
군산시청은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을 공개했다. 확진자는 3.30(화...
김하성 파죽지세…첫 홈런 폭발
김하성이 빅리그 첫 홈런을 기록했다. / 연합뉴스[한스경제=장재...
사유리 소감, "싱글맘 창피하지 않...
자발적 비혼모가 된 일본 출신 방송인 후지타 사유리(42)가 '...
[속보]서울시, "리버사이드스포츠...
서울시는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을 공개했다. 서울시에 따르면 확...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1일 [일]

[출석부]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