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통합물관리 협의체, 2개 추가해 9개 기관으로 확대

뉴트리션 | 2021.04.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대통령 직속 국가물관리위원회는 4월 6일 오후 세종시 소재 국가물관리위원회 대회의실에서 '국가물관리위원회-공공·연구기관 통합물관리협의체'를 확대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협의체는 지난해 6월 발족한 이래, 한국수자원공사 등 3개 공공기관과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등 4개 국책연구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기존 협의체에 한국수력원자력(주)과 국립재난안전연구원이 새로 추가됐다. 이에 따라 9개 기관이 협력하는 물관리 공공부문의 협치(거버넌스)가 확대되어 동반상승(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협의체 참여기관들은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물관리 성과 창출이 필요하다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물관련 계획·정책·현안·기술 등 정보 공유와 통합물관리의 구체적 실현을 위하여 기관간 상호협력과제를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에 신규로 협의체에 참여한 한국수력원자력(주)과 국립재난안전연구원은 기관간 협의를 거쳐 기존 과제에 협력하고 신규 과제도 지속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 이어 지난해 11월부터 협의체에서 추진해온 협력과제들에 대한 성과 발표회가 열렸다.?


협의체 참여 기관들은 그간 성과 공유와 향후 발전 방향 등을 논의했다.?


먼저, 가뭄 발생을 신속하게 대비하기 위해 소관시설 위주의 가뭄관리에서 벗어나 각 기관별로 보유한 수자원시설의 위치정보를 상호공유하고 여유수량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가뭄대응 공동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또한, 홍수 위험성을 낮추기 위한 방법 중 하나로 3개 공동관리기관(한국농어촌공사, 한국수자원공사, 한국수력원자력)이 홍수기(매년 6월 21일~9월 20일) 동안 각 기관이 관리하는 댐의 제한 수위를 조정하는 등 6천만 톤의 홍수대응 용량을 확보하여 댐과 하류 하천의 홍수 위험성을 낮추는 계기를 마련했다.


더불어, 해마다 되풀이되는 수질오염 및 미량유기물 오염사고에 대비하여 선진 분석기술을 공유하여 원인을 신속하게 규명하고, 각 기관별로 보유하고 있는 방제 기반시설을 공동으로 활용하여 물안전의 사각지대를 해소할 방침이다.


기관·성격·용도에 따라 흩어진 물관련 정보를 통합하여 국민들이 우리나라 물 관련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통합물정보집 '수첩'을 발간했다.


아울러, 국책연구기관들로 구성된 실무협의체에서는 물관리 정책개선을 위해 통합물관리와 관련하여 기관별로 추진해 온 그간 연구과제 진행 상황을 공유하고, 통합물관리 정책연구의 동반상승 효과를 낼 수 있는 합동 연구과제도 발굴하여 추진키로 했다.


허재영 국가물관리위원회 위원장은 "상호협력에 동참해 준 공공·연구기관들에 감사드리며, 각 기관들의 연대와 협력을 바탕으로 발족된 협의체가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통합물관리 정책을 실현하는데 의미있는 성과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공유로 사는 건 어떤 기분인가요?" [TF인터뷰]
공유가 영화 '서복'을 통해 돌아온다. 데뷔 20주년을 맞아 개봉하는 이 작품을 통해 그의 내면은 한층 더 ...
오세훈의 데스노트…박원순 지우기...
오세훈 서울시장이 본격적으로 업무 파악에 돌입하면서 고 박원...
충북선 달천구간 정상화 범시민위...
[뉴트리션] 충북선 달천구간 정상화 범시민위원회...
양평군 지평면, YP행복버스 개통 ...
지평면 YP행복버스 개통 기념 시승식 [뉴트리션] ...
안성시 고삼면, 새마을남녀지도자...
영농폐기물 집중수거 [뉴트리션] 안성시 고삼면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6일 [금]

[출석부]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