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檢, '농협 특혜 의혹' 신상수 리솜리조트 회장 소환 조사

이타임즈 | 2015.08.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檢, "농협 특혜 의혹" 신상수 리솜리조트 회장 소환 조사[메트로신문 연미란 기자]농협 비리를 수사 중인 검찰이 특혜 대출 의혹이 제기된 신상수(58) 리솜리조트그룹 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임관혁 부장검사)는 27일 오전 신 회장을 소환해 조사 중이다.


검찰에 따르면 신 회장은 농협에서 리조트 건설 및 운영 자금 명목으로 차입한 자금 또는 회삿돈 일부를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신 회장이 이런 식으로 100억원 안팎의 장부외자금을 조성해 사업 외 다른 용도로 쓴 게 아닌지 살펴보고 있다.


리솜리조트그룹은 2005년부터 최근까지 10년간 농협에서 총 1649억원을 차입했고 이 가운데 14%인 235억원을 상환했다.


특히 계속된 영업적자와 채무 누적으로 기업의 생존에 의문이 제기되던 2010년 이후에도 농협에서 매년 수백억원씩 자금을 수혈받아 특혜 대출 의혹이 제기됐다.


검찰은 지난달 29일 리솜리조트 본사·계열사를 압수수색해 확보한 재무·회계 자료와 회사 임직원들의 소환조사를 바탕으로 신 회장의 횡령 혐의를 일부 확인하고 자금 흐름을 파악해왔다.


검찰은 신 회장을 상대로 빼돌린 돈의 규모·사용처와 함께 최원병(69) 농협중앙회 회장을 비롯한 농협 수뇌부와 정치권 인사에게 대출 청탁을 했는지 집중 추궁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 안팎에서는 신 회장과 친분이 있다는 여권의 A 전 의원과 전 정권에서 요직을 지낸 B 전 의원 등의 이름이 거론된다.


검찰은 이날 조사 내용을 검토해 신 회장의 사전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이 기사는 연합뉴스를 토대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Copyright 메트로신문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0 0

  • 이타임즈 인기 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해외기업 ESG ②]월마트, 복구·갱신·보충 이루는 ...
월마트 로고/연합뉴스[한스경제=박지은 기자] 경제·산업 등 사회 전반적인 패러다임이 ESG(환경·사회·지...
NCT127, 서가대 대상 수상에 눈물...
이 상에 어울리는 가수가 되겠다 소감NCT127이 '제31회 서울가요...
비비지 은하·신비·엄지, 2월 9일...
첫 번째 미니앨범 'Beam Of Prism'로 본격적인 활동 시작그룹 여...
[이슈현장] "오영수 황정민 보러가...
오영수 '라스트 세션' 매진 행렬…황정민 '리차드3세' 티켓파워 ...
[김동용의 수소경제 톺아보기] 文...
중동 3개국을 순방 중인 문재인 대통령 내외가 19일(현지시간)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월 21일 [금]

[출석부]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왕뚜껑
[포인트 경품]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