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전직 여비서 “박원순 시장, 2017년부터 지속적으로 성추행”

국민일보 | 2020.07.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박원순(사진) 서울시장이 최근 성추행으로 고소를 당한 사실이 9일 알려졌다.

박 시장 비서실에서 근무했던 전직 비서 A씨는 전날 서울지방경찰청을 찾아 박 시장을 성추행 혐의로 고소했다. A씨는 고소 당일인 지난 8일 변호인과 함께 경찰을 찾아 이날 새벽까지 고소인 조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2017년 비서 업무를 시작했는데, 이때부터 박 시장이 몇 차례 신체 접촉을 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휴대전화 메신저를 통해 박 시장이 개인적인 사진을 보내왔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텔레그램 메신저로 주고받은 박 시장과의 대화 내용을 경찰에 제출했다고 한다. A씨는 또 경찰 조사에서 박 시장으로부터 성추행 피해를 입은 피해자가 더 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에 대한 고소인 조사를 마치고 서울시 관계자 등을 참고인으로 소환해 조사한다는 방침을 세웠던 것으로 알려졌다. 또 박 시장에 대한 소환조사도 검토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경찰은 박 시장에 대한 성추행 고소가 접수된 것과 관련해 일절 사실을 확인하지 않고 있다. 아직 고소인 조사만 이뤄졌을 뿐 사실 관계를 확인한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또 이날 오후 8시30분 현재 박 시장의 생사 여부와 소재가 확인되지 않은 상황에서 신변에 영향을 미칠 만한 내용이 언론을 통해 알려져서는 안 된다는 입장이다.

다만 한 여권 관계자에 따르면 박 시장은 A씨로부터 성추행으로 고소를 당한 후 주위에 ‘너무나 억울하다. 배신감이 너무 크다’는 취지의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

최승욱 기자 applesu@kmib.co.kr
0 0
저작권자 ⓒ 국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경기 가평 산유리 펜션 매몰사고, 일가족 3명 사망......
연합뉴스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경기 가평에서 집중호우가 내린 이후 토사가 펜션을 덮쳐 주인 일가족 ...
김재우♥조유리, 슬픔 최초 고백 "...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김재우-조유리 부부가 아들 율이에 ...
피란수도 70년 역사, 부산에서 골...
[뉴트리션]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8월 ...
‘너무 많아 1000명 단위로 고소한...
프로야구선수 오지환의 아내인 아나운서 출신 쇼호스트 김영은이...
[포토뉴스] 중부 폭우에 영주댐 첫...
중부 지역 집중호우로 북한강 수계댐이 일제히 수문...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8월 4일 [화]

[출석부]
불닭볶음면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