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검찰, 일감 몰아주기 구자홍 등 LS 총수일가 기소

더팩트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검찰이 LS글로벌에 수십조원의 일감을 부당하게 몰아준 혐의로 LS그룹 총수 일가 3명을 재판에 넘겼다. 사진은 서울 용산구 LS용산타워. /더팩트DB
검찰이 LS글로벌에 수십조원의 일감을 부당하게 몰아준 혐의로 LS그룹 총수 일가 3명을 재판에 넘겼다. 사진은 서울 용산구 LS용산타워. /더팩트DB

[더팩트ㅣ장우성 기자] 검찰이 LS글로벌에 수십조원의 일감을 부당하게 몰아준 혐의로 LS그룹 총수 일가 3명을 재판에 넘겼다.


서울중앙지검 공정거래조사부(김민형 부장검사)는 4일 구자홍 LS니꼬동제련 회장, 구자엽 LS전선 회장, 구자은 LS엠트론 회장을 불구속 기소했다.


이들은 통행세 수취 법인 LS글로벌을 설립한 후 약 14년 동안 21조원에 이르는 '전기동'(電氣銅) 일감을 몰아주는 등 부당지원한 혐의(독점규제및공정거래법 위반)를 받는다.


이밖에 도석구 LS니꼬동제련 대표, 명노현 LS전선 대표, 박모 LS전선 부장도 함께 재판을 받게 됐다.


이번 검찰 수사는 2018년 10월2일 공정거래위원회에 고발된 건으로 시작됐다. 올해 2~5월 회사 관계자 30여명 조사에 이어 지난달 말 구자홍, 구자엽, 구자은 회장을 불러 조사를 진행했다.


LS 측은 입장문을 내 "LS글로벌은 2005년 그룹의 주요 원자재인 전기동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국가적인 차원에서 동(銅) 산업의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설립돼 정상 가격으로 거래해 왔다"며 "공정위·검찰과 입장 차이는 현재 진행중인 행정소송과 향후 형사재판에서 성실히 소명할 것"이라고 밝혔다.


leslie@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용인 모현읍 산사태 골프장 5명 매몰 전원 구조... 6...
백군기시장이모현읍산사태현장을긴급점검하고있다.(사진=용인시)(용인=국제뉴스) 강성문 기자 = 백군기 용...
정세균, 춘천 의암호 선박 침몰에 ...
정세균 국무총리는 6일 춘천 의암호 선박 침몰 사고와 관련해 “...
거미·조정석, 결혼 2년 만에 득녀...
가수 거미와 배우 조정석 부부가 결혼 후 약 2년 만에 부모가 됐...
강하늘X햇반 ‘집콕’ 생활서도 매...
배우 강하늘의 화보가 공개됐다.패션 매거진 퍼스트룩은 햇반과 ...
춘천 의암호 경찰선, 행정선 전복 ...
강원도 춘천시 의암호에서 경찰선과 행정선이 전복돼 7명이 실종...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8월 6일 [목]

[출석부]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경매]
리얼그린티설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