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검찰, 이재용 부회장 구속영장 청구

더팩트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 씨에게 뇌물을 건넨 혐의를 받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해 11월 파기환송심 2차 재판에 출석하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 들어서는 모습. /이선화 기자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 씨에게 뇌물을 건넨 혐의를 받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해 11월 파기환송심 2차 재판에 출석하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 들어서는 모습. /이선화 기자

자본시장법 위반 등 혐의

[더팩트ㅣ송주원 기자] 검찰이 경영권 승계작업 과정에서 회계부정 등 불법 행위를 저질렀다는 의혹을 받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서울중앙지검 경제범죄형사부는 4일 이 부회장과 최모 전 삼성그룹 미래전략실 실장, 김모 전 삼성그룹 미래전략실 전략팀장 등 3명에 대해 자본시장법 위반(부정거래 및 시세조종 행위), 주식회사등의외부감사에관한법률 위반, 위증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은 "일부 피의자들이 공소제기 여부 등 심의를 위한 검찰수사심의위원회 소집을 신청함에 따라 서울중앙지검은 부의심의원회 구성 등 필요한 절차를 관련 규정에 따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이 부회장 등은 제일모직과 삼성물산을 합병하는 과정에서 회계부정 등 불법행위를 저질렀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이 합병을 이 부회장의 원활한 경영권 승계를 위한 지배구조 개편으로 의심하고 있다. 앞서 검찰은 2차례 이 부회장을 불러 조사했다.


이 부회장과 임원들은 전날(3일) 서울중앙지검에 기소·불기소 여부에 대해 심의해 달라며 수사심의위 소집 신청서를 낸 상태다.


ilraoh@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코로나에 이 인파 실화?…지창욱 이벤트에 GS25 사과
배우 지창욱이 편의점 아르바이트 이벤트로 인파를 모았다는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GS25 측이 공식 입장을 ...
‘재혼 파경설’ 이지현, 과거 첫 ...
그룹 쥬얼리 출신 가수 이지현이 두번째 파경설에 휩싸였다./ t...
조명섭, 첫 단독 콘서트 ‘달밤 음...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조명섭(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트...
[속보] 경찰청 차장 송민헌·서울...
연합뉴스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경찰청은 서울경찰청장에 장...
수익 90% 환수하는데 누가 재건축...
시장은 정부가 8·4공급대책에서 예상을 뛰어넘은 주택 공급 물...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8월 4일 [화]

[출석부]
불닭볶음면
[포인트경매]
리얼그린티설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