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부산 강서구 경남은행 건물 침하로 ‘기우뚱’

국민일보 | 2020.06.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부산 강서구의 한 은행 건물이 침하로 인해 한쪽으로 기우는 사고가 발생했다. 관계 당국은 “업무 중 쿵쿵 소리가 나 밖으로
나가기 위해 출입문을 열었으나 열리지 않았다”는 진술을 토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는 중이다.

3일 부산강서경찰서와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15분쯤 강서구 송정동 녹산금융공단 내에 있는 경남은행 건물이 지반과 함께 침하해 기우는 사고가 발생했다. 현재 건물은 은행 주차장 지반이 크게 침하하고 출입문 등이 틀어져 문이 열리지 않는 상태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당국은 건물 1층에서 근무하던 경남은행 직원 10명과 2층에 있던 한국산업단지공단 부산지사 18명 등을 대피 조치하고 현장을 통제하는 등 긴급 조치했다. 강서구청과 상수도사업본부, 한국전략 등 관계자도 긴급 출동했다.


현재 경남은행 건물 서쪽에는 코람코자산신탁이 지하 4층 지상 25층 연면적 4만2059㎡ 규모의 삼정 그린코아시티 오피스텔 공사를 탑다운(Top-Down) 공법으로 진행 중이다. 경남은행 주변의 인접 건물은 공사장 외에는 없는 상태다. 이 때문에 1차 조사에 나선 당국은 오피스텔 신축 공사로 인한 사고인지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기초토질 전문가와 건축 전문가 등이 참여해 정확한 사고 원인과 함께 추가 붕괴 위험성 등의 안전 진단을 진행해야 하는 만큼 은행 점포 개점에는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0 0
저작권자 ⓒ 국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중대본 "10일 저녁부터 정규예배 외 교회모임·행사·...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이 3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신종 ...
"딸 없다고? 똑같이 생겨"…양준일...
가수 양준일이 재혼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딸의 존재에 대해서는 ...
‘골목식당’, ‘포항 꿈틀로’ 편...
오늘(8일)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24번째 골...
이유비, 극세사 몸으로 젠더리스 ...
[OSEN=최나영 기자] 배우 이유비가 화보 장인의 면모를 선보였다...
'사이코지만' 김수현, 2차 콘텐츠...
[스타뉴스 한해선 기자] /사진=tvN '사이코지만 괜찮아' 방송화...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8일 [수]

[출석부]
포스틱
[포인트경매]
뚜레쥬르 3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