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손석희-윤장현 사기 조주빈 도운 20대 2명 구속기소

더팩트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검찰이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과 공모해 손석희 JTBC 사장과 윤장현 전 광주시장을 상대로 사기 행각을 벌인 20대 남성 2명을 구속기소 했다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검찰이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과 공모해 손석희 JTBC 사장과 윤장현 전 광주시장을 상대로 사기 행각을 벌인 20대 남성 2명을 구속기소 했다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수천만 원 뜯어내 조주빈에게 전달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검찰이 성착취 영상을 거래하는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과 공모해 손석희 JTBC 사장과 윤장현 전 광주시장에게 사기 행각을 벌인 20대 남성 2명을 구속기소했다.


서울중앙지검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TF(팀장 유현정)는 2일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위반(향정), 사기 등의 혐의로 김모(28) 씨와 이모(24) 씨를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김 씨와 이 씨는 흥신소를 하면서 얻은 정보를 제공해주겠다며 손석희 사장에게 접근해 1800만 원을, 사기당한 피해금을 보전해주겠다고 속여 윤장현 전 시장에게 2000만 원을 받아 조 씨에게 전달한 혐의를 받는다.


이들은 트위터 등 인터넷 사이트에 총기 등을 판매한다는 게시글을 허위로 올려 다수의 피해자로부터 537만 원을 받아내 조 씨에게 전달하거나 미수에 그친 혐의도 있다.


김 씨는 인터넷에 허위로 마약을 판매한다는 게시글을 올려 수 명의 피해자에게 챙긴 329만 원을 조 씨에게 건넨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지난달 14일 이들을 구속 상태로 검찰에 넘겼다.


sejungkim@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빅히트 법적대응, 악플러 벌금 400만 원 선고…법정최...
▲방탄소년단(BST)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가 악플러에 대한 고소 ...
본능적으로 끌리는 현아, 새로운 ...
가수 현아와 꾸뛰르 코스메틱 브랜드 '입생로랑 뷰티(YSL Beauty...
안산그리너스FC, 21R 대전 상대로 ...
사진출처/한국프로축구연맹?안산그리너스FC가?지난?K리그2 20라...
대구광역시 영진전문대, 공군부사...
사진 상:영진전문대학교 제6기 공군 부사관학군단(RNTC) 입단식...
조세호, 첫 패션 화보 슈퍼 리치로...
사진출처/MLBMLB에서 믿고 보는 예능 대세 '조세호'와 배우 '홍...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4일 [목]

[출석부]
삼립 신선꿀호떡
[포인트경매]
뚜레쥬르 감자&맛살 2 IN 1 샌드위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