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1일부터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신청 개시…1인당 150만원

국제뉴스 | 2020.06.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국제뉴스) 김철민 기자 = 1일부터 고용보험 사각지대 근로종사자를 대상으로 생계비 150만원을 지급하는 '코로나19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신청이 시작된다.


고용노동부는 특수형태근로종사자(이하 '특고')·프리랜서, 영세 자영업자, 무급휴직근로자에게 월 50만원씩 3개월 동안 지급하는 긴급 고용안정지원금을 7월 20일까지 전용 누리집에서 신청받는다고 밝혔다.


이번 긴급 고용안정지원금은 코로나19로 피해가 컸음에도 고용보험의 사각지대에 놓여 필요한 보호를 받지 못한 근로종사자들의 생계 안정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3~5월의 소득·매출 감소에 대해 매월 50만원을 책정한 금액이다.


이에 신청을 원하는 근로자는 누리집에서 지원 대상 및 자격 요건, 유사한 사업 참여 여부에 대한 정보를 입력하고, 해당 증빙서류를 스캔이나 캡처, 촬영 등 편리한 방법을 사용해 첨부하면 된다.


한편 노동부는 초기에 신청이 집중될 것을 고려해 12일까지 출생연도 끝자리에 따라 5부제로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또 컴퓨터나 모바일 활용이 익숙하지 않은 대상자는 신분증 및 증빙서류를 지참해 다음달 1일부터 직접 방문해 신청할 수 있는데, 구체적인 신청 장소는 추후 공지할 예정이다.


긴급 고용안정지원금은 신청기간 동안에 한 번만 신청하면 심사를 거쳐 두 차례에 나뉘어 총 150만 원을 받는데, 신청 2주 이내에 1차 100만원을 받고 나머지 50만원은 7월 중 추가 예산 확보 후에 지급된다.


이재갑 노동부 장관은 "긴급 고용안정지원금이 코로나19로 인해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특고, 프리랜서, 영세 자영업자, 무급휴직 근로자의 생계 안정에 도움을 드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고용보험의 사각지대에 놓인 분들께 필요한 지원이 신속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장마·태풍에 사과·배 가격 2배 이상 '껑충'…추석 ...
▲17일 오전 서울 양재동 하나로마트에서 열린 우리 농산물 소비 촉진 상생마케팅 행사에서 소비자들이 농...
철원 군부대서 월북 시도한 30대 ...
서울중앙지법은 국가보안법 위반(잠입·탈출) 혐의를 받는 탈북...
한은 “코로나19 백신 상용화까지 ...
(게티이미지뱅크)한국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94세 나이' 송해, '전국노래자랑'...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전국노래자랑 스페셜(사진=KBS1 '전국...
부산교육청, 학부모 학교급식소위 ...
학부모 학교급식소위 온라인 직무연수 포스터(부산=국제뉴스) 김...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0일 [일]

[출석부]
죠스떡볶이
[포인트경매]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3,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