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법무부 "외국인등록증 에일리언 표기 바꾼다"

더팩트 | 2020.06.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그동안 '에일리언'(Alien)이라고 쓰던 외국인 등록증의 영문 이름이 이민자들의 건의로 바뀐다. 현재 외국인등록증 견본./법무부 제공
그동안 '에일리언'(Alien)이라고 쓰던 외국인 등록증의 영문 이름이 이민자들의 건의로 바뀐다. 현재 외국인등록증 견본./법무부 제공

[더팩트ㅣ장우성 기자] '에일리언'(Alien)이라고 쓰던 외국인 등록증의 영문 이름이 이민자들의 건의로 54년 만에 바뀐다.


법무부는 제1기 '사회통합 이민자멘토단'의 요청을 받아들여 외국인등록증 영문표기명을 변경한다고 1일 밝혔다.


현행 외국인등록증 공식 영문표기는 '에일리언 레지스트레이션 카드'다. 1966년 처음 발급한 외국인거주허가증을 '에일리언 레지던스 퍼밋'으로 표기한 이후 외국인등록증 영문명을 '에일리언'으로 써왔다.


지난달 13일 출범한 멘토단은 "'에일리언'에는 외계인·이방인이라는 의미가 있어 배타적 인식을 심어줄 우려가 있다"며 개선을 건의했다.


이에 법무부는 출입국관리법 시행규칙을 개정할 예정이다. 새로운 용어로는 '포린 내셔널 카드', '포린 레지던스 카드', '레지던스 카드' 등이 후보에 올랐다.


법무부에 따르면 미국·영국·프랑스 등 주요 국가 중 외국인등록증·영주증 등에 '에일리언'이라는 표현을 쓰는 곳은 없다.


법무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국민과 재한 외국인이 공존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는 소통창구를 확대하고 정책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leslie@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부산시, “리치웰 휘트니스·바다사랑횟집 방문자 검...
연합뉴스 [한스경제=허지형 기자] 부산시가 코로나19 확진자의 동선을 공개한 가운데 러시아 선박에서 선...
'놀면 뭐하니?' 엄정화, 전설의 ‘...
MBC ‘놀면 뭐하니?' 환불원정대 만옥(엄정화)이 27년 만에 전설...
[코로나19] 성남 465번 확진자 접...
국제뉴스통신DB(청주=국제뉴스) 이인영 기자 = 충북 청주에서 30...
[건강 돋보기] 통풍, 맥주 아닌 소...
바람만 스쳐도 아플 정도로 극심한 통증을 불러오는 통풍(痛風)....
'나혼자산다' 한혜진→김영광 '100...
서울패션위크에 참여한 11명의 무지개 회원이 ‘100벌 챌린지’...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31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굽네 고추 바사삭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