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제주도 다녀간 군포 확진자 일행 중 4명 코로나19 추가 확진

더팩트 | 2020.05.3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지난 25~27일 일행 24명과 함께 제주여행을 한 경기 군포시 확진자 일행 4명이 31일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이들 일행 중 확진자는 5명으로 늘었다. /더팩트 DB
지난 25~27일 일행 24명과 함께 제주여행을 한 경기 군포시 확진자 일행 4명이 31일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이들 일행 중 확진자는 5명으로 늘었다. /더팩트 DB

25~27일 제주 여행한 25명 중 5명 확진…세부 역학조사 진행 중

[더팩트ㅣ허주열 기자] 최근 지인 24명과 함께 2박 3일간 제주여행을 한 경기 군포시 확진자 일행 중 4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25~27일 제주를 여행한 후 군포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A 씨의 일행 24명 중 4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31일 밝혔다.


이로써 해당 기간 제주를 다녀간 후 코로나19 확진자 판정을 받은 사람은 A 씨를 포함해 총 5명으로 늘어났다.


A 씨의 일행 중 나머지 20명은 음성 판정을 받고 경기도에서 자가격리 중이다.


제주도는 30일 오후 7시경 군포 보건소로부터 제주 방문 사실을 통보받은 직후 A 씨의 진술과 현장 CCTV 분석 등을 통해 A 씨에 대한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특히 A 씨의 일행 중 오늘 확진 판정을 받은 4명 중 1명이 지난 27일부터 발열 등 코로나19 관련 증상을 호소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따라 A 씨 일행의 제주 일정과 관련해 역학조사 범위가 보다 더 넓어질 전망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의 방역 지침에 따라 확진자의 이동 경로는 증상 발현일 이틀 전부터 확진을 받고 격리될 때까지 공개된다.


제주도는 A 씨와 일행이 제주로 입도 직후부터 출도 시까지의 2박 3일간 전체 여행 일정을 확인하는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며 동선 및 접촉자에 대해 추가 사항이 파악되는 대로 그 내용을 공개할 예정이다.


이들의 제주 내 이동 경로는 제주특별자치도청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sense83@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2020 MMA] 역시 방탄소년단!…대상 싹쓸이·6관왕 기...
방탄소년단이 '2020 MMA'에서 존재감을 과시했다. TOP10, 올해의 앨범, 베스트 남자 댄스상, 올해의 노래, ...
김민형 결혼, 호반건설 김대헌 재...
김민형 전 아나운서가 호반건설 김대헌 대표와 결혼한 가운데 재...
신비의 마이산, 진안고원길ㆍ탑사...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영상앨범 산'(사진제공=KBS 2TV)진안...
허쉬 인물관계도는? 몇부작·등장...
드라마 '허쉬' 인물관계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11일 첫 ...
통영 폐 조선소ㆍ판교 테크노벨리...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다큐프라임’(사진제공=MBC)통영 폐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2월 6일 [일]

[출석부]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경매]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