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윤미향 "딸 김복동장학금 수혜자 아냐…용돈 주신 것"

더팩트 | 2020.05.3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정의기억연대(정의연) 회계 부정 의혹에 휩싸인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이 잠행 열하루 만인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차량으로 이동하고 있다./배정한 기자
정의기억연대(정의연) 회계 부정 의혹에 휩싸인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이 잠행 열하루 만인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차량으로 이동하고 있다./배정한 기자

[더팩트ㅣ장우성 기자]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딸이 '김복동 장학금' 수혜자였다는 의혹이 제기됐으나 고 김복동 할머니가 개인적으로 등록금을 보태준 것으로 밝혀졌다.


30일 조선일보는 '윤미향, 자기 딸 학비 '김복동 장학금'으로 냈다'라는 기사에서 이같이 보도했다. 이는 윤미향 의원이 2012년 3월 13일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 근거했다. 윤 의원은 이 글에서 '김복동 할머니 장학생으로 ○○대학교 음악대학 피아노과에 입학한 김모씨, 열심히 아르바이트해서 모은 돈 68만2785원을 나비기금 조성금으로 기탁하여 나비기금의 세 번째 출연자가 되었습니다'라고 밝혔다.


'김복동장학금’은 2016년 5월에 제정됐다. 장학금 지급은 지난해 김복동 할머니가 별세한 후 시작돼 올해 2회째다. 의혹이 제기된 2012년 당시 김복동장학금은 운영되지 않았다. 조선일보는 윤 의원 딸이 장학금 조성 이전에 어떻게 수혜자가 됐는지 의문을 제기했다.


이에 윤 의원은 보도자료를 내 "제 자녀를 ‘김복동 할머니 장학생’이라고 표현한 내용은 ‘김복동장학금’과 무관하다. 해당 표현은 김복동 할머니가 제 자녀에게 준 용돈이라는 의미에 무게를 둔 것"이라고 해명했다.


2012년 2월3일자 윤 의원 페이스북 글에는 당시 김복동 할머니와 일화가 소개됐다. 김복동 할머니가 윤 의원을 불러 "(윤 의원 딸의) 등록금을 다 내주고 싶지만 사정이 넉넉지 못 해 이것밖에 준비 못 했다. 이거 안 받으면 내가 상처받는다"고 말했다고 한다.


나비기금이 윤 의원 개인계좌로 운영됐던 사실도 논란이 됐다. 조선일보는 "윤 의원은 자신의 딸이 기부한 직후 자신의 이름으로 70만원을 나비기금에 기부하기도 했다. 결국 자신의 기부금과 딸인 김씨의 기부금 모두 윤 의원 개인 계좌로 들어갔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윤 의원에 따르면 2012년 3월 ‘나비기금추진위원회’가 출범하면서 본인 명의의 임의계좌를 신설했다. 이 계좌에 모인 후원금은 전액 콩고 내전 피해 여성과 베트남 전쟁 당시 한국군에 피해를 입은 여성 등 전시 성폭력 피해자들을 위해 쓰였다. 잔액은 2016년 1월 전부 정대협(나비기금) 계좌에 들어갔다.


leslie@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라디오스타’ 정우, 아내 김유미가 실검에 오르는 ...
정우가 아내 김유미가 실검에 오를 때마다 듣는 이야기가 있다고 밝혔다.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
‘나를 사랑한 스파이’ 유인나, ...
유인나가 임주환을 격려했다.2일(수) 방송된 MBC 수목미니시리즈...
'구미호뎐' 달의거울 준비한 이태...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구미호뎐 달의거울(사진=tvN 방송화면 ...
삼도천에 몸 던진 이동욱…'구미호...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삼도천에 뛰어든 이동욱(사진=tvN '구...
백진희, 앤드마크와 전속 계약… ...
viewer / 사진=앤드마크 제공배우 백진희가 앤드마크와 전속...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2월 3일 [목]

[출석부]
세븐일레븐 3천원권
[포인트경매]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