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윤미향 "딸 김복동장학금 수혜자 아냐…용돈 주신 것"

더팩트 | 2020.05.3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정의기억연대(정의연) 회계 부정 의혹에 휩싸인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이 잠행 열하루 만인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차량으로 이동하고 있다./배정한 기자
정의기억연대(정의연) 회계 부정 의혹에 휩싸인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이 잠행 열하루 만인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차량으로 이동하고 있다./배정한 기자

[더팩트ㅣ장우성 기자]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딸이 '김복동 장학금' 수혜자였다는 의혹이 제기됐으나 고 김복동 할머니가 개인적으로 등록금을 보태준 것으로 밝혀졌다.


30일 조선일보는 '윤미향, 자기 딸 학비 '김복동 장학금'으로 냈다'라는 기사에서 이같이 보도했다. 이는 윤미향 의원이 2012년 3월 13일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 근거했다. 윤 의원은 이 글에서 '김복동 할머니 장학생으로 ○○대학교 음악대학 피아노과에 입학한 김모씨, 열심히 아르바이트해서 모은 돈 68만2785원을 나비기금 조성금으로 기탁하여 나비기금의 세 번째 출연자가 되었습니다'라고 밝혔다.


'김복동장학금’은 2016년 5월에 제정됐다. 장학금 지급은 지난해 김복동 할머니가 별세한 후 시작돼 올해 2회째다. 의혹이 제기된 2012년 당시 김복동장학금은 운영되지 않았다. 조선일보는 윤 의원 딸이 장학금 조성 이전에 어떻게 수혜자가 됐는지 의문을 제기했다.


이에 윤 의원은 보도자료를 내 "제 자녀를 ‘김복동 할머니 장학생’이라고 표현한 내용은 ‘김복동장학금’과 무관하다. 해당 표현은 김복동 할머니가 제 자녀에게 준 용돈이라는 의미에 무게를 둔 것"이라고 해명했다.


2012년 2월3일자 윤 의원 페이스북 글에는 당시 김복동 할머니와 일화가 소개됐다. 김복동 할머니가 윤 의원을 불러 "(윤 의원 딸의) 등록금을 다 내주고 싶지만 사정이 넉넉지 못 해 이것밖에 준비 못 했다. 이거 안 받으면 내가 상처받는다"고 말했다고 한다.


나비기금이 윤 의원 개인계좌로 운영됐던 사실도 논란이 됐다. 조선일보는 "윤 의원은 자신의 딸이 기부한 직후 자신의 이름으로 70만원을 나비기금에 기부하기도 했다. 결국 자신의 기부금과 딸인 김씨의 기부금 모두 윤 의원 개인 계좌로 들어갔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윤 의원에 따르면 2012년 3월 ‘나비기금추진위원회’가 출범하면서 본인 명의의 임의계좌를 신설했다. 이 계좌에 모인 후원금은 전액 콩고 내전 피해 여성과 베트남 전쟁 당시 한국군에 피해를 입은 여성 등 전시 성폭력 피해자들을 위해 쓰였다. 잔액은 2016년 1월 전부 정대협(나비기금) 계좌에 들어갔다.


leslie@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홍수현 나이 "싱글된 지 몇 년 된거냐" 질문에 보인 ...
(출처=tvN 캡처)홍수현의 나이가 화제다. 홍수현은 1981년 생으로 올해 나이 40세다. 19일 방송된 tvN '온...
슬리피 차 '세피아' 대표라면 리미...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전참시' 슬리피 차 세피아(사진제공=M...
[국정농담] 조국→추미애 달라진 ...
viewer 추미애 법무부 장관. /연합뉴스국민권익위원회가 추...
제시 33년 인생 중 가장 어려운 선...
제시가 극단적인 상황에서 최선을 다해 답을 내놓았다. 9월 19일...
제시 "케빈 하트 몰라요? 개그맨인...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전참시' 제시, 양세형(사진제공=MBC)...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0일 [일]

[출석부]
죠스떡볶이
[포인트경매]
맘스터치 싸이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