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EBS 유아·어린이 전용 프로그램 긴급 편성…교육 공백 보완

국제뉴스 | 2020.04.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국제뉴스) 방송통신위원회가 코로나19로 어린이집과 유치원 휴업이 이어지면서 영유아의 보육과 교육의 공백을 보완하기 위해 EBS 1TV에 유아·어린이 프로그램을 긴급 편성한다.


방통위는 EBS 1TV의 유아·어린이 프로그램 긴급 편성과 유아·어린이 전용 채널인 EBS키즈의 시청접근성 강화를 지원한다며 10일 이같이 밝혔다.


이번 미취학 아동 교육 지원은 초·중·고 학생의 경우 ‘온라인 클래스’ 및 ‘라이브 특강’ 등을 인터넷과 유료방송에서 시청할 수 있도록 하는 등 다각적인 지원을 함에 따라 미취학 아동에 대해서도 지원이 필요하다는 시청자들의 요구를 반영한 것이다.


EBS는 오는 13일부터 7주간 월∼목 오전 9시 40분부터 10시 30분까지 지상파 EBS-1TV를 통해 유치원 교육과정에 기반한 특별생방송 ‘우리집 유치원’을 긴급 편성한다.


특별 생방송 ‘우리집 유치원’은 유치원 누리과정에 따라 3, 4, 5월에 배워야 할 교육과정에 맞춰 제작되고, 생방송이 진행되는 동안 유치원선생님과 영상통화를 통해 소통하는 등 다양한 정보와 참여의 장이 제공될 예정이다.


또한 방통위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유아·어린이 및 학부모들이 EBS키즈를 유료방송을 통해 쉽고 저렴하게 시청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방통위는 EBS·유료방송사업자와 협력해 현재 IPTV(KT, SKB, LGU+)와 케이블TV LG헬로비전 이외에 고가상품에 송출되고 있는 EBS키즈를 티브로드, 딜라이브, CMB, 현대HCN 등 주요 MSO 4개사의 기본상품에서 시청할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과기정통부는 유료방송사업자들이 EBS와 채널계약을 통해 약관변경신고를 하면 이를 신속히 처리해 이르면 13일부터 시청자들이 기본상품에서 EBS키즈 채널을 시청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방통위와 과기정통부는 현재 EBS키즈가 송출되지 않았던 스카이라이프에도 시청자들이 기본상품에서 시청할 수 있도록 사업자 간 협의를 지원하고 있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은 "미취학 아동의 발달 단계를 고려하면 인터넷 보다 방송 프로그램을 통한 학습이 바람직하다"면서 "이번 EBS의 유아·어린이 프로그램 특집 편성과 EBS키즈 채널 시청권 확대로 유치원과 어린이집을 가지 못하는 아이들, 학부모들이 가정에서 양질의 콘텐츠로 안전한 교육이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싸이 40억뷰 돌파 "강남스타일 MV 한국가수 최초"
싸이 40억뷰 돌파 강남스타일 MV 한국가수 최초(사진=싸이 인스타그램)가수 싸이의 '강남스타일' 뮤...
[속보] 코로나 백신접종 후 사망 1...
[속보] 코로나 백신접종 후 사망 1명 늘어 연관성 확인 안돼[속...
9일 신곡 발매 임영웅 "곁을 지켜...
9일 신곡 발매 임영웅 곁을 지켜준 이들 위해(사진=뉴에라프로젝...
가방 디자이너 석정혜의 첫 여성복...
㈜씨디엠(대표 석정혜, 김진용)의 여성복 브랜드 '클루투(Clutoo...
런닝맨 지석진 생파서 유재석 "게...
런닝맨 '지석진 생파'서 유재석 게임울렁증 있다 시인(사...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7일 [일]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