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기보-중진공, 기술이전 수요발굴 위한 협업체계 구축

시사매거진 | 2024.04.1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지난 15일 이재필 기보 이사(사진 오른쪽)와 반정식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지역혁신이사가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_기보)지난 15일 이재필 기보 이사(사진 오른쪽)와 반정식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지역혁신이사가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_기보)

[시사매거진 한창기 기자] 기술보증기금(이하 '기보')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과 지난 15일 경남 진주시 중진공 본사에서 '기술이전 수요발굴 확대 및 기술거래시장 활성화를 위한 기술거래 서포터즈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기보는 중소벤처기업부의 '기술수요정보 RFT 구축 및 고도화사업'의 일환으로, 올해 3월부터 중소기업과 업무 접점을 보유한 민·관·유관기관의 소속인력을 서포터즈로 등록해 기술수요를 발굴·추천하는 기술거래 서포터즈(이하 '서포터즈')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지난 2월 한국창업보육협회·한국평가데이터, 3월 NICE평가정보·중소기업기술혁신협회와의 업무협약에 이은 다섯 번째 서포터즈 업무협약으로, 중소벤처기업 정책지원기관인 양 기관이 서포터즈 제도를 통해 중소기업의 기술이전 수요발굴을 확대하고, 기술거래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양 기관은 ▲중소기업 기술이전 수요발굴 강화 ▲서포터즈 제도 홍보 및 참여 독려 ▲기술거래 협력체계 구축 및 기술거래·사업화 정보 공유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중진공은 중소기업 네트워크 및 기술교류 노하우를 기술이전 수요발굴에 적극 활용하고, 기보는 기술이전에 기여한 서포터즈에게 보상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이재필 기보 이사는 "기보는 유관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중소기업의 기술거래를 활성화하고 우대보증을 지원하고 있다"면서 "기보는 앞으로도 외부기술 도입을 통해 개방형 기술혁신을 추진 중인 중소벤처기업을 적극 발굴하고 지원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9 0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5월 18일 [토]

[출석부]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 비요뜨
[포인트 경품]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