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삼성전자, 고효율 펠티어 냉각 연구 컨소시엄 발족

이슈와뉴스 | 2024.04.1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왼쪽부터 성균관대 김성웅 교수와 삼성전자 DA사업부 선행개발팀장 위훈 부사장이 고효율 펠티어 냉각 연구 컨소시엄을 체결했다

삼성전자가 차세대 냉각 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고효율 펠티어 냉각 기술개발을 위한 컨소시엄을 발족했다.

고효율 펠티어 냉각 연구 컨소시엄에는 △성균관대학교 김성웅 교수 △포항공과대학교 손재성 교수 △연세대학교 이규형 교수 △국립공주대학교 홍순직 교수 △한국세라믹기술원 조중영 책임연구원 등이 참여한다.

고효율 펠티어 냉각 연구 컨소시엄은 냉매를 사용하지 않고 열전 소자를 활용해 전기적인 방식으로 냉각하는 펠티어 방식을 비롯해 차별화된 냉각 기술과 관련 공정 기술개발에 힘을 합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올해 펠티어 소자가 탑재된 ‘비스포크 AI 하이브리드’ 신제품을 출시했다. 2024년 신제품은 펠티어 소자와 AI 인버터 컴프레서를 상황에 따라 단독 또는 복합 운전하며 냉각 방식을 조절해 에너지 사용량을 저감한다.

이번 컨소시엄은 이 제품은 물론 펠티어 냉각 방식의 성능과 에너지 효율성을 한층 높이기 위한 연구에 주력하는 한편, 압축기 냉매 수준의 냉각 성능을 구현하는 신소재와 열 흐름 시스템 등 핵심 기술 발굴도 진행한다.

삼성전자는 이번 협력을 통해 발굴된 기술을 적용한 제품군을 늘리고, 컨소시엄 참여 기관과 연구진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컨소시엄에서 제안된 기술에 대한 타당성 검증 후 관련 산학 과제를 추가로 추진하고, 필요시 삼성전자만의 노하우와 설비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DA사업부 선행개발팀장 위훈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펠티어 방식을 포함해 성능과 에너지 효율성을 모두 갖춘 차세대 냉각 기술개발을 위해 지속 노력해왔다”며 “국내 유수 대학의 전문 연구진들과 혁신 기술 발굴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 소비자의 실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7 0
저작권자 ⓒ 이슈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5월 26일 [일]

[출석부]
컴포즈커피 1만원권 롯데 목캔디
[포인트 경품]
컴포즈커피 1만원권 컴포즈커피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