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고대 안암병원 정밀의학연구센터, 정부 지원사업 대표과제 선정

한스경제 | 2024.03.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한스경제=변동진 기자]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정밀의학연구센터(센터장 허준석)와 진씨커(대표 예성혁)가 공동으로 진행한 임상연구가 '범부처 전주기 의료기기 연구개발사업 성과보고회'에서 2024년 10대 대표과제로 선정됐다.

11일 고려대학교 의료원에 따르면 이번 과제는 고대 안암병원 정밀의학연구센터와 진씨커가 공동으로 암진단 원천기술 및 진단키트(CRISPincette)를 개발, 기존 분자진단 제품과의 차별화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해 탁월한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이 제품은 세계 최초로 NGS와 CRISPR를 접목한 것이 특징이다.

공동연구팀은 이번 선정을 통해 연구개발 역량과 암 진단 우수한 성능을 입증, 암의 조기진단 및 재발암 추적관찰의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주목받고 있다.

공동연구팀은 폐암, 대장암, 췌장암, 위암, 난소암, 유방암 등의 주요 암종을 동시에 검출할 수 있는 다중암 검출검사를 개발했으며 ▲고대 의료원 ▲서울대학교병원 ▲서울아산병원 ▲인하대학교병원 등과 임상 유용성을 검증할 계획이다.

허준석 센터장은 "암 환자들의 조기 진단과 효과적인 치료에 기여함과 동시에 차별적인 기술력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초정밀 분자진단 원천기술의 확보로 분자진단 제품의 해외 의존도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바이오 분야에서 국내 대학병원과 스타트업의 협업으로 의학발전에 기여하는 좋은 선례를 남기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범부처 전주기 의료기기 연구개발사업은 보건복지부, 식품의약품안전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산자원부 등 4개 부처가 의료기기 개발을 공동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3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4월 16일 [화]

[출석부]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 너구리 큰사발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