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중기중앙회, 1분기 조정구 ㈜그린파워ㆍ김복관 동일전선㈜ 대표이사 자랑스러운 중기인

국제뉴스 | 2023.03.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중기중앙회) 조정구 ㈜그린파워 대표이사
(사진제공=중기중앙회) 조정구 ㈜그린파워 대표이사

(서울=국제뉴스) 박종진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이영)와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1분기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으로 조정구 ㈜그린파워 대표이사, 김복관 동일전선㈜ 대표이사를 선정했다.


㈜그린파워는 무선충전장치와 배터리 충방전기를 제조하는 기업으로, 지난 1998년 한국전기연구원 내 사내 벤처로 설립, 47종의 특허를 바탕으로 2021년 200명이 넘는 고용과 1000억 원대 매출을 이뤄냈으며, 2018년 World Class 300기업으로 선정된 우수한 중소기업이다.


조정구 대표이사는 KAIST에서 박사로 한국전기연구원에서 재직하면서 우수한 연구결과들이 사업화로 이어지지 못하고 사장되는 것을 안타깝게 생각해 그린파워 벤처회사를 설립했다.


당시 독일과 일본의 독점기술이었던 무선전력기술을 국내 최초로 국산화에 성공해 국내는 물론 해외 반도체, 디스플레이 기업에 납품하고 있으며 관련 업계 경쟁력 강화에 이바지했다.


최근, 무선 전력전송 기술을 응용한 11kW급 전기자동차 무선충전기 상용모델을 세계 최초로 개발해 규제 샌드박스로 실증하고 있으며, 배터리 제조라인의 포메이션 장비를 신기술로 개발해 사업화했다.

(사진제공=중기중앙회) 김복관 동일전선㈜ 대표이사
(사진제공=중기중앙회) 김복관 동일전선㈜ 대표이사

동일전선㈜는 케이블 및 피복전선을 제조하는 기업으로, 2022년 매출 1210억 원, 수출 269억 원의 실적을 달성했으며, 지속적인 시설투자와 기술혁신으로 수출 아이템을 개발하고 있다.


김복관 대표이사는 지난 1977년 동일전선 공업사를 시작, 지난 2004년 한국전선공업협동조합 이사장에 취임하면서 전성공업 중소기업들의 경쟁력 확보에 앞장섰고, 조합 내에 불량품신고센터를 만들어 조합원사 제품을 1년에 2번 이상 수거 관리해 불량제품 근절 및 품질 향상을 위해 노력했다.


산불 예방 및 감전사 방지를 위해 개발한 AITC/AISC 제품은 전선업계 최초로 혁신제품으로 등록돼 매년 그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으며, 미국 온라인 상거래 사이트 아마존에 당사 통신케이블을 직판해 누적 판매량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전직원을 정규직으로 고용하고, 지난 1988년부터 종업원 복지를 위해 직원 아파트를 매입해 운영하고 있으며, 성과급 제도를 운영하는 등 근로환경 제고에도 적극적으로 힘쓰고 있다.


한편,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은 중기부와 중기중앙회가 모범적인 중소기업인상을 확산시키기 위해 국가산업 발전에 기여한 우수 기업인을 발굴·포상하는 제도이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3월 23일 [목]

[출석부]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꼬북칩
[포인트 경품]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