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포스코홀딩스, 실리콘음극재 설비 투자…배터리 소재 강화

한국스포츠경제 | 2023.01.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한스경제=최정화 기자]포스코홀딩스가 차세대 음극재로 주목받고 있는 실리콘음극재 생산에 본격 나선다.

포스코센터. /사진=포스코포스코센터. /사진=포스코

포스코홀딩스는 실리콘음극재 생산기술을 보유한 자회사 포스코실리콘솔루션에 591억원을 출자를 결정했다고 27일 밝혔다. 포스코실리콘솔루션은 오는 6월 경북 포항시 영일만산단에 연산 450톤 규모의 실리콘음극재 1단계 생산설비를 착공할 계획이다. 준공 시기는 2024년 상반기를 목표로 한다.


실리콘음극재는 현재 리튬이온전지에 대부분 사용되고 있는 흑연음극재보다 에너지밀도를 4배 정도 높일 수 있어 전기차 주행거리 향상은 물론 충전시간도 단축시킬 수 있다. 이에 국내외 배터리 제조사들은 실리콘음극재 함량을 높일 수 있는 기술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실리콘음극재 시장규모는 2030년까지 매년 34%씩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5% 미만인 실리콘음극재 함량도 2025년에는 10% 이상, 2030년에는 25% 이상으로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포스코그룹은 음극재 사업다각화를 위해 지난해 7월 실리콘음극재 개발업체인 테라테크노스를 인수하고 포스코실리콘솔루션으로 사명을 변경했다. 이와 함께 포스코홀딩스 미래연구원, RIST의 기술역량과 포스코케미칼의 생산 노하우를 결집하는 등 그룹사 역량을 총동원해 발빠르게 생산설비 투자 준비에 들어갔다. 향후 포스코실리콘솔루션은 2030년까지 연산 2만5000톤의 실리콘음극재 생산체제를 목표로 하고 있다.


포스코그룹은 이번 실리콘음극재 생산설비 투자가 완료되면 천연흑연, 인조흑연 및 실리콘음극재까지 음극재 분야에서 모든 포트폴리오를 완성하게 된다.


포스코홀딩스 관계자는 "리튬, 니켈 원료사업 확장을 통해 기존 양극재, 음극재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실리콘음극재, 고체전해질, 리튬메탈 등 다양한 차세대 친환경소재에 대해서도 지속적인 투자하겠다"며 "향후 전개될 차세대 배터리 소재 영역에서의 경쟁력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3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3월 30일 [목]

[출석부]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