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국표원, 민관합동 탄소중립녹색성장 표준화 포럼 출범

한국스포츠경제 | 2022.12.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 전경.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 전경.

[한스경제=김동용 기자]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2050 탄소중립 표준화 전략'의 효과적 이행과 성과 확산을 위해 1일'탄소중립녹색성장 표준화 포럼'을 출범했다.


이번 포럼에는 공동위원장인 정연인 두산에너빌리티 대표이사와 이상훈 국표원 원장 등 산학연 탄소중립 분야별 표준 전문가 100여 명이 참석하였다.


포럼은 '2050 탄소중립 표준화 전략'추진에 있어, 산학연 구성원의 참여와 협력을 통한 표준화 활성화를 위해 기존의 '탄소중립 표준화 전략협의회'를 오픈 포럼으로 격상한 것으로, 총괄위원회운영위원회 및 4개 분과위원회로 구성 운영된다.


탄소중립 표준화 전략에는 산업별 저탄소 기술의 구현 방법, 시험평가 기준 등 탄소중립 산업전환을 위한 표준들이 제시돼 있으며, 국표원은 포럼을 통해 산업계 의견과 기술성숙도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표준개발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CBAM 대응 등을 위한 탄소발자국(전기차 배터리, 철강 등) 산정 표준과 우리나라가 세계를 주도할 수 있는 SMR(소형모듈원자로) 설계 표준 등 신(新)에너지 분야 표준을 중점적으로 개발 중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탄소중립 표준화 전략에 대한 추진경과, 국제 표준화 동향 및 산업계 대응 현황을 바탕으로 향후 추진방향 등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


국표원은 탄소중립녹색성장 관련 국가표준 32종 개발 등 추진경과를 발표하고, 한국생산기술연구원과 포스코는 최근 탄소중립 국제표준화 동향과 저탄소 혁신공정 등 우리 기업이 준비해야 할 사항을 소개했다.


아울러, 포럼 참석자들은 포럼 개최를 정례화하여 탄소중립 기술 관련 표준이 적기에 개발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


공동위원장인 두산에너빌리티 정연인 대표이사는 "탄소중립녹색성장 기술개발과 이에 대한 국제표준 선점은 앞으로의 경제성장과 탄소중립 달성의 핵심 열쇠임을 확신한다"며 "탄소중립 표준화 전략 추진에 현실적인 내용들이 충실히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상훈 국표원 원장은 "책임있는 실천, 질서있는 전환, 혁신주도 탄소중립녹색성장이라는 정책방향에 따라 민관이 함께 탄소중립 표준화 전략을 이행한다"며 "이번 포럼 출범은 탄소중립녹색성장에 필요한 표준과 인정체계를 마련하는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2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1월 27일 [금]

[출석부]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비타500
[포인트 경품]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